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남자 올림픽 축구대표팀, 가나 친선전 2-1 승리(종합)

머니투데이
  • 이정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5 22:1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5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대표팀 대한민국 대 가나의 친선경기 2차전, 대한민국 이강인이 킥을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15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대표팀 대한민국 대 가나의 친선경기 2차전, 대한민국 이강인이 킥을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남자 올림픽 축구대표팀이 가나와의 두번째 친선경기를 2-1로 승리했다.

15일 오후 8시부터 제주월드켭경기장에서 펼쳐진 가나와의 친선전에서 김학범호는 4-2-3-1 포메이션으로 경기에 임했다.

선발 명단에는 안찬기, 정태욱, 백승호, 오세훈, 김동현, 조영욱, 강윤성, 이지솔, 정우영, 김태환, 이강인이 이름을 올렸다.

김학범호는 전반 내내 최전방 공격수 오세훈을 중심으로 정우영, 조영욱이 좌우 측면을 허무는데 집중했다.

이들 사이는 쉐도우 스트라이커를 맡은 이강인이 연결했다. 미드필드 라인에서는 백승호, 김동현이 부지런히 공격 진영으로 볼을 공급했다.

전반 41분 오세훈이 페널티 박스 앞에서 조영욱에게 볼을 내줬고 볼을 받은 조영욱은 왼발 인사이드 슈팅을 날렸다. 볼이 골대에 맞고 흐르자 쇄도하던 정우영이 마무리했다.

전반전을 1-0으로 리드하며 마무리한 김학범호는 후반 시작과 동시에 조영욱, 백승호, 김태환을 빼고 이동준, 원두재, 설영우를 투입했다.

후반 5분 가나 대표팀 조셉 반스가 스피드를 앞세워 동점골을 터트렸다.

그러자 김학범호는 후반 17분 이강인, 강윤성, 정우영을 빼고 이동경, 이승우, 김진야를 넣었다. 2분 뒤 이동경의 패스를 받은 이동준이 속도 우위를 활용해 골키퍼와 일대일에서 승리하며 추가 득점에 성공했다.

경기 막바지로 갈수록 가나 대표팀은 팔로 가격하는 등 과격한 플레이를 보였다. 가나 대표팀 조나 아투콰예는 이승우를 가격했다가 퇴장당하기도 했다.

이후 경기는 추가 득점 없이 한국의 2-1 승리로 끝났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역대 3번째 '따상상상' 맥스트…"메타버스 플랫폼이 온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