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공개 앞둔 '윈도11' 통째 등장…"세련된 윈도10 같아"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6 08:2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IT썰!]

윈도11 화면 캡처 /사진=더버지
윈도11 화면 캡처 /사진=더버지
마이크로소프트(MS)의 차세대 OS(운영체제) '윈도11'로 추정되는 설치 파일이 온라인에 등장했다. 윈도11은 새로운 UI(사용자환경)와 달라진 시작 메뉴 등 여러 개선된 모습이 확인된다.

15일(현지시각) 외신 더버지는 윈도11은 윈도10X와 비슷한 모습이 많으며, 작업표시줄과 새 시작 단추 등에서 큰 변화가 있다고 전했다.

윈도10X는 MS가 당초 듀얼 스크린 기기를 겨냥해 개발하던 윈도10 변종 OS였지만, 최근 공식적으로 개발 중단을 선언했다. 윈도10X보다 윈도11 개발에 우선순위로 둔 것으로 전해진다.

윈도11은 개발이 중단된 윈도10X의 여러 부분을 재사용한 것으로 확인된다. 시작 메뉴를 화면 가운데로 이동하고, 자주 사용하는 앱 고정과 최근 사용 파일 등도 보인다. 가운데로 이동한 시작 메뉴는 설정에서 기존 윈도처럼 왼쪽으로 옮길 수 있다.

윈도11의 또 다른 변화는 창 모서리가 둥글게 바뀐 점이다. 창뿐만 아니라 시작 메뉴와 앱 화면 등도 모두 둥근 모서리가 적용됐다. 기존에는 각진 형태였다. 이 외에 다크모드를 지원하며, 일부 편의 기능이 새롭게 추가됐다.

더버지는 "윈도11이 획기적으로 새로운 버전이라기보다 더 세련된 윈도10처럼 보인다"며 "이번 윈도11은 초기 버전으로 아직 모든 변화가 포함돼 있진 않다"고 설명했다.

윈도11 화면 캡처 /사진=더버지
윈도11 화면 캡처 /사진=더버지
윈도11은 이달중 공식 발표될 것으로 보인다. MS는 오는 24일(현지시각) 차세대 OS를 공개하기 위한 '스페셜 윈도 이벤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벤트 초대장에는 윈도 로고 그림자가 11자 모양을 그리고 있어, 윈도11 공개에 더욱 무게가 실리고 있다. MS는 또 최근 다양한 윈도 버전의 시작음을 느리게 재생한 영상을 공개했는데, 이 영상 길이도 11분으로 맞췄다.

최근 윈도10 지원 종료 날짜가 등장한 것도 윈도11 등장을 암시한 것으로 풀이된다. MS의 OS 수명 주기 페이지에 따르면 윈도10은 2025년 10월 14일 지원이 만료된다. 해당 문서가 언제 업데이트된 것인지 명확하지 않지만, MS가 전체 윈도10 지원 종료를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공개 앞둔 '윈도11' 통째 등장…"세련된 윈도10 같아"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