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올림픽공원서 새끼 고양이 잔혹 연쇄 살해…"전시하듯 널어놔"

머니투데이
  • 김자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7 07: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올림픽공원 공터에서 연쇄적으로 발견된 새끼 고양이 사체./사진=케어 제공
올림픽공원 공터에서 연쇄적으로 발견된 새끼 고양이 사체./사진=케어 제공
올림픽공원 공터에서 새끼 길고양이 6마리가 줄줄이 살해된 채 발견됐다. 잔혹하게 살해된 고양이 사체는 현장 주변에 전시하듯 널려 있던 것으로 전해진다.

지난 16일 동물권단체 케어는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길고양이 밥자리에서 어미 고양이를 제외한 새끼 고양이 6마리가 잔혹하게 연쇄 살해되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케어는 "둔기로 내리치고 장기를 적출하고 토막 살해해 전시까지 해놓은 잔혹 범죄가 이대로 묻혀서는 안된다는 판단에 오늘부터 집중 민원을 시작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새끼 고양이 연쇄 살해는 지난달 25일부터 시작됐다. 당시 공원에서는 머리만 남은 새끼 고양이 사체가 발견됐다. 이어 지난 1일에는 또 다른 새끼 고양이 한 마리가 원인불명 폐사했다.

지난 6일에는 사지가 절단된 새끼 고양이 두 마리가 숨진 채 발견됐다. 머리는 둔기에 맞은 듯 뭉개진 상태였으며 잘린 머리는 전시하듯 걸려 있었다.

이로부터 이틀 뒤인 지난 8일에는 장기가 적출된 채 숨져 있는 고양이 사체가 발견됐다. 이곳에서 어미 고양이는 이상행동을 보이고 있던 것으로 전해진다.

끝으로 지난 11일 마지막 남은 한 마리 역시 살해됐다. 올무에 묶인 채 발견된 고양이는 장기가 적출돼 있었으며 장기들이 여기저기 널려 있었다.

케어는 "인근 CCTV 모두를 조사하고 지자체에서는 인근에 현수막을 일제히 걸어 그 지역의 남은 고양이들의 위험을 막아야 한다"며 시민들의 항의를 요청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가계대출 옥죄기…주담대·신용이어 주식 '빚투'도 한도 관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