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은행株, FOMC 금리 조기 인상 시사에 강보합

머니투데이
  • 강민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7 09:2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특징주

MTIR sponsor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가 금리 조기 인상 가능성을 시사하며 은행주가 장 초반 강보합세다.

17일 오전 9시 19분 현재 KB금융 (52,000원 상승100 -0.2%)은 전일 대비 300원(0.70%) 오른 5만72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신한지주 (39,250원 상승850 2.2%)(0.95%), 우리금융지주 (11,100원 보합0 0.0%)(0.42%), 기업은행 (10,300원 상승50 -0.5%)(0.46%), 하나금융지주 (44,450원 상승300 0.7%)(0.54%) 등도 강보합세다.

16일(현지시간) 미국 중앙은행 격인 Fed(연방준비제도·연준)은 위원 18명 가운데 11명이 오는 2023년까지 최소 2차례의 금리 인상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하는 등 긴축 전환이 당초보다 예상보다 빨라질 수 있음을 시사했다.

이는 당초 코로나19(COVID-19) 이후 첫 금리인상 시점을 기존의 2023년 이후에서 2023년으로 앞당긴 것이다.

은행주 강보합세는 금리 인상에 따라 은행 NIM(순이자마진) 개선에 대한 기대감이 커진 것으로 풀이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홍남기 "10년간 공급 충분…집값, 더 크게 떨어질수도"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