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GS칼텍스, 국내 최초 탄소중립 원유 도입

머니투데이
  • 최민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7 19:1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허세홍 GS칼텍스 사장
허세홍 GS칼텍스 사장
GS칼텍스가 국내 에너지기업 중 최초로 탄소 배출량이 기존 원유보다 40분의 1 수준인 '탄소중립 원유'를 도입하며 ESG(환경·사회·지배구조)경영에 앞장선다.

GS칼텍스는 세계 최초로 탄소중립 원유 인증을 획득한 스웨덴 에너지기업 룬딘사의 노르웨이 요한 스베드럽 해상유전에서 생산된 탄소중립 원유 200만 배럴을 도입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노르웨이산 탄소중립 원유 200만 배럴은 GS칼텍스의 3일치 처리량 수준에 불과하다. 그러나 국내 에너지기업 중 최초로 탄소중립 원유를 도입한다는 데 의미가 있다. GS칼텍스가 도입한 탄소중립 원유 200만 배럴은 오는 7월 선적하며 9월쯤 국내에 도착할 예정이다.

룬딘사는 지난 16일 룬딘사는 요한 스베드럽 유전에서 생산된 원유의 탄소 배출량이 일반적인 유전의 평균 탄소 배출량보다 40배 낮아 탄소 감축 국제인증기준인 'VCS(Verified Carbon Standard)'의 인증을 받았다. 이 인증은 룬딘사의 원유 생산이 전체적으로 탄소제로임을 의미한다.

GS칼텍스는 지난해 여수공장 생산시설 가동을 위한 연료인 저유황 중유를 공정 개선작업을 통해 동일한 열량에도 저유황 중유보다 이산화탄소 배출이 적은 액화천연가스(LNG)로 전량 대체했다. 또 아모레퍼시픽과 협업을 통해 매년 플라스틱 공병 100톤을 친환경 복합수지로 재활용하고 이를 다시 화장품 용기 등에 적용하기로 했다.

허세홍 GS칼텍스 사장은 "회사의 친환경 경영활동을 확대하려는 노력에 발맞춰 세계 최초 탄소중립 원유인증을 받은 룬딘사의 탄소중립 원유를 국내에 선제적으로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기업시민으로서 다양한 친환경 리더십을 통해 지속가능한 비즈니스 에코시스템 구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