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KT엠모바일·세븐일레븐, 쪽방촌 도시락 1000개 기부

머니투데이
  • 김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8 09: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2

2019년부터 매년 기부 활동 진행
소외 이웃의 결식 문제 해결 위해 마련

KT엠모바일과 세븐일레븐이 지난 6월 15일 서울특별시 종로구 돈의동 쪽방촌에 희망 도시락을 전달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왼쪽부터 KT엠모바일 김광희 제휴영업 팀장, 돈의동쪽방상담소 최영민 소장, 코리아세븐 수도권서부부문 강남7팀 최준훈 팀장) /사진=KT엠모바일
KT엠모바일과 세븐일레븐이 지난 6월 15일 서울특별시 종로구 돈의동 쪽방촌에 희망 도시락을 전달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왼쪽부터 KT엠모바일 김광희 제휴영업 팀장, 돈의동쪽방상담소 최영민 소장, 코리아세븐 수도권서부부문 강남7팀 최준훈 팀장) /사진=KT엠모바일
KT엠모바일은 편의점 세븐일레븐과 함께 서울 지역 쪽방촌 주민 및 보육 시설 아동 등 사회 취약 계층을 위해 도시락 총 1068개를 기부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후원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된 이웃들의 결식 문제 해결과 생활 안정을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양사는 2019년 2월 소비자 편의 확대를 위한 알뜰폰 유심 판매 제휴를 체결한 이후 고객 감사 활동의 일환으로 매년 쪽방촌 주민 및 보육시설 아동 등 사회 취약 계층을 대상으로 도시락, 성탄절 케이크 등 나눔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이 달에는 서울 종로구 및 영등포구에 위치한 쪽방촌 두 곳과 사회복지시설 '은평천사원'에 세븐일레븐의 '한끼연구소' 도시락을 전달했다.
지난 15일 진행한 종로구 돈의동 쪽방촌 도시락 나눔 행사에서 최영민 돈의동 쪽방 상담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무료 급식소 정상 운영이 힘들어 쪽방촌 주민분들의 끼니 해결에 어려움이 많다"며 "주민분들에게 따뜻한 마음과 관심을 전해 주셔서 깊은 감사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채정호 KT엠모바일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고객에게 받은 사랑을 우리 사회 어려운 이웃에게 나눌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