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쿠팡, 사고 이틀만에 사과…"소방관 귀환 기원"

머니투데이
  • 임찬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8 17: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송원영 기자 = 강한승 쿠팡 대표이사가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오픈마켓 사업자와의 자율 제품안전 협약식'에서 인사하고 있다. 2021.4.22/뉴스1
(서울=뉴스1) 송원영 기자 = 강한승 쿠팡 대표이사가 2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오픈마켓 사업자와의 자율 제품안전 협약식'에서 인사하고 있다. 2021.4.22/뉴스1
경기도 이천에 위치한 덕평 물류센터 화재가 진화되지 않는 가운데 강한승 쿠팡 대표이사가 사과의 말을 전했다.

18일 강 대표는 입장문을 통해 "이번 덕평 물류센터 화재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돼 몹시 송구하다"고 밝혔다.

강 대표는 "진화에 나섰던 소방관 한 분께서 아직까지 구조되지 못하고 계신 데 대해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쿠팡의 모든 구성원들의 마음을 모아 조속한 구조를 간절히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아울러 화재 진압을 위해 헌신적으로 애쓰시는 소방 관계자 여러분께 깊이 감사 드린다"며 "화재 원인 조사는 물론 사고를 수습하는 모든 과정에서 최선을 다해 당국에 적극 협조하겠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이번 화재로 인해 피해를 입은 많은 분들께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아직 구조되지 못한 소방관께서 귀환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지난 17일 덕평물류센터에서 발생한 화재는 30시간 넘도록 진화되지 못하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신고 20여분 만에 대응 2단계 경보를 발생해 초기 진화에 성고했지만 불길이 다시 던지면서 화재 진압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특히 오전 11시50분쯤 화재 진압과 인명 구조를 위해 투입된 소방관이 고립돼 아직 구조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재용·최태원도 떤다…올해도 국정 빠지고 기업만 남은 국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