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광양제철소, 심리상담실 '마음챙김센터 休' 확장 이전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8 15: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김석미 상담사거 새롭게 단장한 '마음챙김센터 休'를 소개하고 있다(광양제철소 제공)2021.6.18/© 뉴스1
김석미 상담사거 새롭게 단장한 '마음챙김센터 休'를 소개하고 있다(광양제철소 제공)2021.6.18/© 뉴스1
(광양=뉴스1) 서순규 기자 = 포스코 광양제철소(소장 김지용)는 직원들의 정신건강 증진과 스트레스 해소, 작업장 안전심리 강화를 위해 심리상담실 '마음챙김센터 休(휴)'를 확장 이전했다고 18일 밝혔다.

금호동 휴먼센터에 위치한 '마음챙김센터 休'는 뉴노멀시대를 맞이해 임직원의 정신건강 및 마음챙김 프로그램을 활성화하고, 개인의 안전심리 성향을 파악해 개선하는 안전심리 프로그램을 강화하기 위해 리뉴얼 오픈했다.

광양제철소는 심리상담실을 휴먼센터 2층에서 3층으로 새롭게 이전하면서 시설 규모를 30평에서 55평으로 늘렸다. 개인상담실도 1실에서 2실로 확대하고, 전문 심리상담사를 추가로 채용해 개인 맞춤형 심리상담이 동시에 2명까지 가능해졌다.

안전심리 교육을 위한 교육실도 새롭게 단장해 소규모 집단상담이나 집합교육이 가능하게 되면서 늘어나는 임직원들의 심리상담 수요를 충족할 수 있을 것으로 보여진다.

광양제철소는 지난 2011년부터 연평균 900여건의 다양한 심리상담을 통해 직원들의 정서적 안정을 도모해왔다.

즉 Δ안전심리 프로그램 ΔPTSD(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심리상담 Δ안전심리 정규교육과정(I, II, III) Δ사외 연계 정신건강치료 Δ소규모 찾아가는 심리상담 Δ 심리상담 특강 등 업무관련 고민은 물론 부부·자녀 등 개인적 고민과 함께 임직원들의 가족들까지 심리상담을 제공하고 있다.

심리상담실 확장 이전으로 직원들의 포스코 직원 뿐만 아니라 계열사, 협력사 직원들에 대한 심리상담 역시 대폭 늘려 직장생활에서 오는 직무스트레스와 안전심리 조성을 통해 재해예방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광양제철소에서 심리상담을 맡고 있는 건강증진섹션 김석미 상담사는 "더 많은 임직원 분들이 심리상담실을 가깝게 느끼고 편하게 이용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이를 통해 안전하고 행복한 직장생활을 해 나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2013년생, 주식 판 돈 29.5억으로 성남에 집 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