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세종·강북 아파트 대거 종부세 배제..'마래푸' 보유세 10만원↓

머니투데이
  • 이소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083
  • 2021.06.18 20:0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세종=뉴스1) 장수영 기자 = 15일 정부가 발표한 2021년도 공동주택 공시가격안에 따르면 세종시의 공동주택 공시가격이 전년대비 70.68% 상승해 전국에서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세종시 1생활권 아파트 모습. 2021.3.15/뉴스1
(세종=뉴스1) 장수영 기자 = 15일 정부가 발표한 2021년도 공동주택 공시가격안에 따르면 세종시의 공동주택 공시가격이 전년대비 70.68% 상승해 전국에서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세종시 1생활권 아파트 모습. 2021.3.15/뉴스1
1주택자 종부세 과세 기준이 공시가 9억원에서 상위 2%로 조정된다. 이로써 세종시, 강북권 아파트들이 대거 종부세 과세 대상에서 제외되면서 보유세 부담이 줄 것으로 보인다. 시세 15억대인 마포래미안푸르지오 소형면적 보유세는 10만원 가량 줄어든다.


종부세 과세 기준 공시가 9억→상위 2%


18일 더불어민주당이 1가구1주택자 종합부동산세 과세 기준 금액을 현행 공시가격 9억원에서 공시가격 상위 2%로 변경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상위 2%는 2021년 공시가격을 기준으로 약 11억원 이상이다. 이에 따라 1주택자 납세자 수는 18만3000명에서 9만4000명으로 48.6% 가량 줄어들 전망이다.

이로써 공시가격이 9억원 이상 11억원 미만인 주택을 소유한 1주택자는 종부세 과세 대상에서 빠지게 됐다. 재산세와 종부세를 합해 매기는 보유세도 기존 금액보다 줄어든다.

서울 마포구 아현동 '마포래미안푸르지오' 전용 59㎡가 대표적이다. 이 아파트는 올해 공시가격 9억2500만원을 기록해 현행 제도 하에서는 종부세 과세 대상이었지만 종부세 기준이 11억원으로 상향되면 대상에서 제외된다.

머니투데이가 우병탁 신한은행 부동산투자자문센터 팀장에게 시뮬레이션을 의뢰한 결과, 이 단지는 종부세와 함께 종부세의 20%인 농어촌특별세가 빠지면서 보유세가 239만원에서 229만원으로 10만원 줄어든다.


세종·강북권 대장주들 종부세 과세 대상서 제외


(서울=뉴스1) 구윤성 기자 = 1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정책의원총회에서 송영길 대표(왼쪽)를 비롯한 의원들이 참석자 발언을 듣고 있다. 2021.6.18/뉴스1
(서울=뉴스1) 구윤성 기자 = 1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정책의원총회에서 송영길 대표(왼쪽)를 비롯한 의원들이 참석자 발언을 듣고 있다. 2021.6.18/뉴스1
노원구, 중랑구 등 강북권 대장주 단지들도 종부세 과세 대상에서 빠질 수 있다. 공시가격 9억7400만원인 중계동 '동진신안' 전용 134㎡ 보유세는 283만원에서 262만원으로 21만원 감소한다.

묵동 '묵동자이2단지' 전용 157㎡도 공시가격 10억5800만원으로 대상에서 제외된다. 보유세 역시 당초 324만원에서 종부세와 농어촌특별세를 제외한 292만원으로 감소한다.

세종시 아파트들도 대거 종부세 과세 대상에서 빠진다. 세종시 아파트의 올해 공시가격은 전년 대비 70.68% 올라 전국 1위를 기록했다. 공시가 9억4900만원인 다정동 '가온마을6단지' 전용 108㎡ 보유세는 187만원에서 170만원으로 17만원 깎인다.


공제기준에 따라 11억 초과 보유세 줄수도


공시가격이 11억원을 초과할 경우에는 종부세 공제 기준에 따라 보유세가 이전과 같거나 줄어든다. 종부세 공제 기준이 현행 9억원으로 유지되면 보유세 변동은 없지만 11억원으로 상향되면 보유세가 크게 줄어들 수 있다.

공시가격 15억4560만원인 '마포래미안푸르지오' 전용 112㎡의 경우, 공제기준이 9억원일 때 보유세는 715만원이지만 공제기준이 11억원으로 상향되면 711만원으로 4만원 줄어든다.

만약, 종부세 공제기준이 9억원일 때나 11억원일 때 모두 세부담상한인 전년대비 150%를 초과한다면 공제기준에 상관없이 보유세는 변동 없이 그대로 유지된다. 강남구 대치동 '은마아파트' 전용 76㎡의 경우가 그렇다. 공제기준의 상관없이 보유세는 세부담상한을 적용한 153만원으로 유지된다.

우 팀장은 "다주택자 규제를 완화하는 내용이 아니어서 시장 거래량이나 가격측면에 미치는 영향은 크지 않을 것"이라면서도 "심리적으로 똘똘한 한채 현상의 기준점이 상향되는 경향은 나타날 수 있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