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메시 1도움' 아르헨티나, 우루과이에 1-0 승리…대회 첫 승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9 12:4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칠레는 볼리비아 1-0 제압

아르헨티나의 리오넬 메시 © AFP=뉴스1
아르헨티나의 리오넬 메시 © AFP=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아르헨티나가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의 맹활약과 어시스트를 앞세워 우루과이를 1-0으로 꺾었다.

아르헨티나는 19일(한국시간) 브라질 가린샤 스타디움에서 열린 남미축구연맹(CONMEBOL) 2021 코파아메리카 A조 조별 라운드 우루과이와의 맞대결에서 1-0으로 이겼다.

대회 첫 승리를 신고한 아르헨티나는 1승1무(승점 4)를 기록, 칠레와 함께 A조 공동 선두에 자리했다. 팀의 슈퍼스타 메시는 1차 칠레전에서 프리킥 득점을 기록한 데 이어 2차 우루과이전에서는 도움을 기록하며 2경기 연속 공격 포인트를 작성했다.

아르헨티나는 전반 13분 메시의 도움을 받은 귀도 로드리게스(레알베티스)가 득점에 성공하며 에딘손 카바니(맨체스터유나이티드)와 루이스 수아레스(아틀레티코 마드리드)가 버틴 우루과이를 따돌렸다.

대회 개막 라운드를 쉬었던 우루과이는 첫 경기부터 패하며 자존심을 구겼다.

칠레는 같은 날 쿠이아바의 판타날 경기장에서 열린 A조 조별 라운드 볼리비아와의 맞대결서 전반 10분 터진 벤 브레레턴(블랙번)의 결승골이자 A매치 데뷔골에 힘입어 1-0으로 이겼다.

객관적 전력에서 크게 앞선 칠레는 경기 내내 주도권을 잡고 볼리비아 골문을 두들겼으나, 결정력 부족으로 추가 득점은 하지 못한 채 1-0으로 경기를 마쳤다.

아르헨티나와 비겼던 칠레는 1승1무(승점 4)를 기록했고, 볼리비아는 1차전서 파라과이에 1-3으로 패한 데 이어 칠레에마저 패하며 토너먼트 진출에 어려움을 겪게 됐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