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전여빈, 가녀린 각선미 드러내고…더 깊어진 '눈빛'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22 22: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배우 전여빈 /사진제공=마리끌레르
배우 전여빈 /사진제공=마리끌레르
배우 전여빈의 패션 화보가 공개됐다.

최근 마리끌레르 매거진은 tvN 드라마 '빈센조'에서 베테랑 변호사 '홍차영' 역으로 분해 신선한 연기를 보여준 배우 전여빈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화보 속 전여빈은 스트라이프 니트에 네이비 레이스 원피스를 레이어드하고 포즈를 취했다. 가녀린 각선미가 눈길을 끈다.

배우 전여빈 /사진제공=마리끌레르
배우 전여빈 /사진제공=마리끌레르
또 다른 컷에서 전여빈은 짧게 변신한 단발머리에 속눈썹과 주근깨를 강조한 메이크업을 한 모습이다. 그는 진주 이어링을 하고 동안 미모를 뽐냈다.

화보와 함께 진행한 인터뷰에서 전여빈은 다수의 작품에 참여하면서 무엇을 느꼈냐는 질문에 "욕구와 결핍, 사랑과 외로움 같은 본질적인 마음은 누구에게나 있다. 하지만 어떤 지점이 더 도드라지고 발화되느냐에 따라 캐릭터의 그림이 다르게 포현되는 것 같다"며 "배우로서 인물 각각의 인생을 지켜야 한다는 책임감을 느낀다"고 설명했다.

한 사람을 깊이 이해하고 탐구하는 배우의 직업적 속성이 배우의 삶에 영향을 미치냐는 질문에 전여빈은 "굉장히 긍정적인 영향을 준다. 배우는 것이 많다"며 "한 인물을 이해하는 과정에서 하나의 큰 세계를 품게 되는 것 같다. 덕분에 배우로 살아가며 사랑을 더 키워가고 있다"고 답했다.

한편 전여빈은 2015년 영화 '간신'으로 정식 데뷔했다. 이후 영화 '죄 많은 소녀' '해치지 않아' '낙원의 밤', 드라마 '구해줘' '멜로가 체질' '빈센조' 등에 출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신도시 호재에 우르르…4.7억 남양주 땅, 40억에 팔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