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쿠팡 이번엔 욱일기 제품 판매 논란…"망설였는데 탈퇴각"

머니투데이
  • 임현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22 13:5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쿠팡 홈페이지
사진=쿠팡 홈페이지
사진=쿠팡 홈페이지
사진=쿠팡 홈페이지
쿠팡에서 일본 제국주의를 상징하는 전범기 상품을 판매하고 있어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최근 쿠팡은 경기도 이천 덕평물류센터 화재를 계기로 노동 환경과 기업 윤리 문제가 불거지면서 소비자들의 불매 움직임이 일어난 가운데 이같은 논란까지 더해져 비판의 목소리가 높다.

22일 쿠팡 홈페이지에는 일본 전범기(욱일기)가 새겨진 자동차 범퍼, 스티커, 우산 등이 판매되고 있는 모습이 확인됐다. 해당 제품들은 'Rising sun flag' 'Rising sun Japan' '라이징 재팬 플래그' 등으로 검색하면 구입할 수 있었다. 반면 SSG닷컴, 11번가, G마켓 등에서는 같은 키워드로 검색했을 때 일본 전범기 상품이 검색되지 않았다.

이 전범기는 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이 사용했던 군기로 일본의 군국주의를 상징하는 깃발이다. 붉은색 태양 빛이 뻗어나가는 듯한 모양이 새겨져 있다. 오는 7월 도쿄올림픽을 앞둔 일본이 해당 문양이 새겨진 깃발 응원을 강행하고 유니폼 활용을 허용해 국내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기도 했다.

쿠팡 내 일본 전범기 상품 판매에 대한 논란이 커지자 일부 제품은 구매할 수 없도록 품절 처리되기도 했지만 여전히 판매중인 것도 있었다. 해당 제품들은 해외구매대행 상품으로 확인됐다.

쿠팡에서 이와 같이 일본 전범기 상품이 판매된다는 소식에 일부 누리꾼들은 "불매운동 본격적으로 해야할 듯" "귀찮아서 탈퇴 안했는데 지금 바로 한다" "살짝 망설였는데 이건 바로 탈퇴각" "그저 기가 막힌다" "선을 넘었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쿠팡 측은 머니S를 통해 "내부에서 수시로 모니터링을 진행하고 있지만 일부 판매자들이 악의적으로 부적합한 상품을 올리는 경우가 많다"면서 "빠르게 조치하도록 하겠다"고 해명했다.

쿠팡은 지난해 12월에도 일본 가미카제(神風) 관련 상품을 팔다가 지적을 받고 판매를 중단한 바 있다. 가미카제는 신이 일으키는 바람이라는 뜻으로 2차 세계대전 당시 폭탄을 장착한 비행기를 몰고 자살 공격을 한 일본 특공대를 말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네이버 vs 카카오 끝나지 않은 대장주 싸움…"둘다 투자해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