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목포·여수엑스포행 KTX, 고장으로 40㎞서행…1시간 지연운행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22 21: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복합열차 분리하고 환승조치…운행 정상화 완료

22일 오후 5시28분께 용산~목포·여수엑스포 복합 KTX열차가 차량고장으로 서행해 한때 운행에 차질을 빚었다. (자료사진) © 뉴스1
22일 오후 5시28분께 용산~목포·여수엑스포 복합 KTX열차가 차량고장으로 서행해 한때 운행에 차질을 빚었다. (자료사진) © 뉴스1
(대전=뉴스1) 김종서 기자 = 22일 오후 5시28분께 용산~목포·여수엑스포 복합 KTX열차가 차량고장으로 서행해 한때 운행에 차질을 빚었다.

한국철도(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제427·515KTX열차가 천안아산~오송 구간을 지나던 중 차량고장이 발생, 40㎞로 서행했다.

이 사고로 해당 열차를 포함한 상·하행선 고속열차 11대가 최대 1시간가량 지연 운행했다.

한국철도는 오송역에서 515호 열차를 분리, 해당 열차 승객을 비상대기열차로 환승 조치했으며, 427호 열차는 오후 6시43분께 오송역을 출발해 정상 운행했다.

현재 경부선과 호남선 고속열차는 양방향 모두 차질 없이 운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수익률 세계 3위' 韓 국부펀드, 종잣돈 '좁쌀굴리기' 한계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