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국산 항체치료제, '델타 변이' 효과 떨어져" 셀트리온株 급락

머니투데이
  • 김영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25 15:3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

[특징주]

인천 연수구 셀트리온 제2공장에서 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주(CT-P59)가 공개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인천 연수구 셀트리온 제2공장에서 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주(CT-P59)가 공개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셀트리온 그룹주가 25일 장 막판 급락했다.

셀트리온의 코로나19 항체치료제가 델타 변이 바이러스 대상으로는 방어 능력이 떨어진다는 방역당국의 발표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해석된다.

셀트리온 (269,000원 상승500 -0.2%)은 전날보다 4.67%(1만3000원) 내린 26만55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장중 28만원을 전후로 큰 움직임이 없던 셀트리온 방역당국이 발표가 있던 오후 2시30분 이후 급락했다.

현재 시가총액 36조6188억원으로 기아(36조7665억원)에 밀려 코스피 시총 10위로 떨어졌다.

셀트리온헬스케어 (116,200원 상승700 -0.6%)셀트리온제약 (146,200원 상승1000 -0.7%) 역시 비슷한 움직임을 보였다. 두 종목은 각각 6.13%, 8.90% 하락 마감했다.

김기남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 접종기획반장은 이날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세포주 수준의 변이주에 대한 국내 항체치료제 효능을 분석한 결과 델타형 변이에 대한 중화능(치료 효과)은 현저히 감소됨이 확인됐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건강했던 경찰남편, 교차접종 사흘만에 심장이 멈췄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