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임진강 낚시객 3명, 갑자기 불어난 물에 고립됐다 1시간 만에 구조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26 14: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파주=뉴스1) 박대준 기자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 제공) © 뉴스1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 제공) © 뉴스1


(파주=뉴스1) 박대준 기자 = 26일 오전 1시 40분께 경기 파주시 적성면 두지리 장남교 아래 임진강에서 낚시를 하던 이모씨(48) 등 3명이 갑자기 불어난 물에 고립됐다 1시간만에 구조됐다.

이날 임진강에 낚시를 하러 온 이씨 일행은 강 한가운데 솟은 둔턱에서 낚시를 하다 갑자기 물이 불어나면서 고립, 119에 전화를 걸어 구조를 요청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구조대는 이들이 강가에서 200m 가량 떨어진 지점에 고립되어 있는 것을 확인, 황포돛배 선착장에서 수난구조용 보트를 이용 신고 접수 1시간 만인 오전 2시 40분께 모두 구조했다.

구조된 이씨 일행은 곧바로 경찰에 인계, 간단한 조사를 받고 귀가했다.

소방당국은 전날 경기북부에 내린 비로 임진강 수위가 높아지면서 이들이 미쳐 빠져 나오지 못하고 고립된 것으로 파악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