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오아시스마켓, 500억 투자유치…기업가치 7500억 '껑충'

머니투데이
  • 김은령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07 11: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오아시스마켓, 500억 투자유치…기업가치 7500억 '껑충'
새벽배송업체 오아시스마켓이 500억원의 추가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기업가치 7500억원 규모로 평가된 투자로, 1년만에 기업가치가 5배 상승했다.

오아시스마켓은 7일 글로벌 유수의 사모펀드인 유니슨캐피탈로 부터 50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500억원 전액 신주(보통주)로 발행한다. 이번 투자에서 인정된 총 기업가치는 7500억원(투자후 밸류, Post Value)으로, 지난 4월 인정된 기업가치의 약 2.5배에 달한다. 작년 4월 벤처투자업계 1위인 한국투자파트너스로부터 1526억원 밸류의 첫 투자와 비교하면 1년 조금 넘는 기간에 기업가치가 5배 가까이 상승했다.

오아시스마켓의 현재 누적투자 금액은 866억 원이며, 모회사인 지어소프트로 투자된 금액까지 합치면 1066억원을 기록, 그룹 내 총 누적투자 금액이 1000억원을 돌파했다.

안준형 오아시스마켓 사장(CFO)은 "코로나19(COVID-19) 사태로 비대면 소비가 확산되는 가운데, 자금력을 앞세운 기업들을 제치고 새벽배송업에서 공고한 3위를 차지하는 한편 규모있게 진행되는 전자상거래업체에서 유일하게 흑자를 기록하고 있는 기업이라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특히, 온라인 사업에 앞서 서울 및 수도권의 주요 핵심 지역에 현재 기준 42곳의 직영 오프라인 매장을 오랜 기간 운영해왔다는 점도 주요한 경쟁력으로 꼽혔다.

오아시스마켓은 투자금을 확보하며 향후 사업 확장에 적극 나설 것으로 보인다.

최근 미국 사업 진출을 위해 모회사인 지어소프트가 개발해 오아시스마켓 물류 현장에 접목한 국내 토종 물류IT기술인 '오아시스루트'에 대한 미국 특허를 출원하는 한편, 경기 성남에 이어 의왕, 경북 언양에 스마트 물류 기지를 마련하며 사업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안준형 오아시스마켓 사장은 "친환경 유기농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판매해 소비자들에게 무한 신뢰를 받은 바 자본시장에도 나날이 상승하는 기업가치에 부응할 수 있는 기업이 되도록 약속을 지키는 경영의 기조를 지켜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신도시 호재에 우르르…4.7억 남양주 땅, 40억에 팔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