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VIP
통합검색

크리에이터 커머스 플랫폼 젤리크루, 친환경 포장재 도입

머니투데이
  • 중기&창업팀 홍보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15 17: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크리에이터 커머스 기업 핸드허그(대표 박준홍)의 온/오프라인 문구, 잡화류 쇼핑 플랫폼 '젤리크루'는 제품 배송 시 사용하던 기존 비닐 안전봉투를 크라프트지 안전봉투로 전환하고 비닐 박스테이프를 종이 박스테이프로 변경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핸드허그
사진제공=핸드허그

이번에 적용한 안전봉투는 생화학적 분해가 가능하고 100% 재활용이 가능한 크라프트지를 사용하기 때문에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이고 환경 보호에 도움을 준다. 또 안전봉투 내 버블페이퍼(종이 완충재)가 내장돼 있어 기존 완충재(비닐 뽁뽁이) 사용을 대체한다. 젤리크루는 친환경 안전봉투 도입으로 안전봉투의 공간이 남을 경우 제품이 쉽게 파손되는 문제까지 해결하면서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았다.

젤리크루 관계자는 "최근 그 어느때보다 친환경 이슈가 대두되면서 기업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자세를 보여주는 활동의 일환으로 친환경 포장재를 도입했다"라며 "향후 포장재 수거 후 재활용하는 등, 젤리크루 만의 친환경 캠페인을 기획하여 환경을 생각하는 기업으로 한발짝 더 나아가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젤리크루에는 현재 100여 팀의 크리에이터들이 입점해 있으며, 코엑스와 현대백화점을 비롯한 전국 주요 유통망에 7개의 직영점을 운영할 정도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어 '넥스트 카카오프렌즈'로 주목받고 있다.

핸드허그는 IBK기업은행에서 운영하는 창업육성 플랫폼 IBK창공(創工) 마포 7기 혁신창업기업에 선정돼 공동 운영사인 ㈜엔피프틴파트너스의 액셀러레이팅을 받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