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남편 상간녀 망신 줬다 무릎 꿇은 아내…"끊을 수 없는 악연"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3,006
  • 2021.07.19 09:2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5
/사진=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예고편
/사진=채널A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예고편
남편의 불륜을 눈치채고 상간녀를 찾아가 공개 망신을 준 아내가 법적 문제에 휘말려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19일 방송되는 채널A SKY채널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에서는 끊을 수 없는 악연으로 괴로운 아내의 사연이 공개된다.

아내는 남편이 필라테스 강사와 불륜 관계라는 사실을 알아냈다. 아내는 상간녀가 진행하는 단체 필라테스 수업에 수강생으로 잠입한 뒤 공개적으로 불륜을 폭로했다.

아내는 "상간녀 되기 위한 노력이 아주 철저하시네요"라며 상간녀의 행실을 비꼬았고, 이어 "당장 나가라"는 상간녀를 밀쳐 쓰러뜨리고는 유유히 퇴장했다.

통쾌한 복수를 목격한 다른 여성들은 "완전 멋있어요. 반했잖아요"라며 아내에게 찬사를 보냈다.

하지만 이 장면을 지켜보던 MC들은 "명예훼손죄가 될 것 같은데"라며 걱정했다.

특히 홍진경이 "저런 명예훼손의 최대 벌금은 얼마나 되나요?"라고 묻자 법률 자문 담당 남성태 변호사는 "허위사실이라면 명예훼손죄로 1000만원, 사실이 맞다고 해도 500만원이다. 게다가 저 경우에는 상대를 밀쳤으니 폭행죄도 성립된다"고 답했다.

이용진은 "복수는 물론 시원하겠지만, 법은 어긴 상황 아니냐"며 안타까워했다.

아내는 "상간녀 소송을 해서 받은 위자료로 벌금 내면 된다"고 의기양양해 했지만 상황은 상상하지 못한 방향으로 흘러갔다. 결국 아내는 상간녀에게 무릎까지 꿇게 되는 모습이 예고편에 공개돼 안타까움을 더했다.

MC들은 "끊을 수 없는 악연이라는 게 바로 저런 거구나"라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

남성태 변호사는 "혹시 저런 일이 있어서 상간자에게 대응할 때는 반드시 전문가와 상의 후에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시원한 복수로 상간녀의 기선을 제압했다고 생각한 아내의 상상 못할 위기는 19일 밤 10시30분 채널A와 SKY채널에서 방송되는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애로부부'에서 공개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