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예쁜 여자와만 성관계"…속옷 셀카男 프로필에 쏟아진 '조롱'

머니투데이
  • 홍효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99,596
  • 2021.07.20 12: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6
데이팅앱 프로필에 "세상에서 가장 예쁜 여성"과만 성관계를 맺는다는 내용을 적은 한 40대 남성이 비난 세례를 받고 있다. /사진='레딧'(reddit) 게시글 캡처
데이팅앱 프로필에 "세상에서 가장 예쁜 여성"과만 성관계를 맺는다는 내용을 적은 한 40대 남성이 비난 세례를 받고 있다. /사진='레딧'(reddit) 게시글 캡처
데이팅앱 프로필에 "세상에서 가장 예쁜 여성하고만 성관계를 맺어왔다"는 글을 적은 한 40대 남성이 비난 세례를 받고 있다.

19일(현지시간) 영국 매체 더선은 최근 '폴'이란 이름의 41세 남성이 데이팅 애플리케이션(앱) '틴더'(Tinder)에 올린 프로필이 조롱거리가 되고 있다고 전했다.

폴은 욕실에서 촬영한 자신의 속옷 셀카 사진과 함께 소개글을 작성해 올렸다. 문제가 된 건 소개글의 내용이었다.

그는 "나는 외모가 평균이거나 못생긴 여자들을 매일, 어디서든 본다"며 자신과 데이트를 즐기려면 "(외모 점수가) 10점 만점에 8.5점 이상은 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나는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여자들하고만 성관계를 맺어왔다"며 "외모는 단연코 여성의 가장 중요한 자산이며, 이를 갖지 못한 여성은 바보"라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못생긴 여자들은 약한 남자를 만난다"고 덧붙였다.

폴의 프로필은 온라인 상에 캡처본으로 공유되며 누리꾼들의 조롱거리가 됐다. 누리꾼들은 "프로필을 읽으면서 '폴 입 다물어'라는 생각밖에 안 들더라" "웃음만 나왔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특히 한 누리꾼은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여성들과 성관계를 가졌지만 그들 중 아무도 그의 곁에 남지 않았고 그는 틴더에 있다. 왜 그런지 알 것 같다"고 비꼬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추석 지나고 3개월…대출 혹한기 온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