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KPGA 출전' 박찬호, 최호성-황인춘과 1R 동반 라운딩

스타뉴스
  • 심혜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1 10: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박찬호.  /사진=KPGA
박찬호. /사진=KPGA
'코리안특급' 박찬호(48)가 최호성(48), 황인춘(47)과 동반 라운딩에 나선다.

KPGA는 오는 22일부터 25일까지 나흘간 충남 태안 소재 솔라고CC 솔코스(파72·7264야드)에서 열리는 'YAMAHA·HONORS K 오픈 with 솔라고CC(총상금 5억원, 우승상금 1억원)' 1라운드 조편성이 발표됐다고 21일 전했다.

이에 따르면, 추천 선수 자격으로 출전하는 박찬호는 11조로 '낚시꾼 스윙' 최호성, 통산 5승의 '베테랑' 황인춘(47)과 1번홀에서 오전 8시 30분에 티오프한다.

박찬호의 KPGA 코리안투어 출전은 이번이 네 번째다. 첫 참가인 2018년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에서 김영웅(23·골프존)과 팀 우승을 이뤄냈고, 이듬해인 2019년 '제2회 휴온스 엘라비에 셀러브리티 프로암'에서도 김영웅과 함께 팀을 이뤄 공동 33위를 기록했다. 올해 'KPGA 군산CC 오픈'에서는 컷탈락했지만 2라운드 2번홀에서 317.03야드의 드라이브 거리를 써내기도 했다.

강자들이 모여 관심을 끄는 조는 27조다. 오전 11시 40분 1번홀(파4)에서 경기를 시작하는 27조에는 '우성종합건설 아라미르CC 부산경남오픈' 우승자이자 현재 제네시스 포인트 2위인 박상현(38·동아제약)과 지난 4일 일본투어 '제88회 PGA 챔피언십'에서 우승하며 한국과 일본 '선수권 대회'를 석권한 뒤 올해 KPGA 코리안투어 첫 출전하는 김성현(23·웹케시그룹), 그리고 지난해 시즌 2승을 거두며 제네시스 포인트 및 제네시스 상금순위 2위에 오른 김한별(25·SK telecom)이 포함돼 있다.

20조도 주목할 만하다. 올해 '제40회 GS칼텍스 매경오픈' 우승자 허인회(34·보난자)와 현재 제네시스 포인트 1위인 'SK telecom OPEN 2021' 챔피언 김주형(19·CJ대한통운), 군 복무를 마친 후 이번 대회를 통해 투어 복귀전을 갖는 이형준(29·웰컴저축은행)이 오전 7시 50분부터 10번홀(파4)에서 플레이한다.

지난해 'KPGA오픈 with 솔라고CC'라는 대회명으로 처음 열린 이 대회는 ㈜오리엔트골프와 KPGA의 멤버십 커뮤니티 'THE CLUB HONORS K'의 합류로 올해 2회째를 맞이한다.

대회 방식은 지난해 'KPGA오픈 with 솔라고CC'와 같은 변형 스테이블포드 방식으로 펼쳐진다. 이 방식은 각 홀마다 스코어에 따라 주어지는 포인트가 다르다. 알바트로스를 기록하면 8점을 얻고 이글은 5점, 버디는 2점을 받는다. 파를 적어내면 0점으로 점수가 없고 보기는 -1점, 더블보기 이하는 모두 -3점으로 처리된다.

KPGA는 "기존 스테이블포드 방식에 비해 스코어에 따라 포인트 차이가 크기 때문에 보다 공격적인 플레이가 가능하게 된다. 출전 선수들은 아무리 파를 해도 점수를 얻을 수 없으므로 버디 이상을 노려 많은 포인트를 얻기 위해 노력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무관중으로 열리며 KPGA 주관 방송사인 JTBC골프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무궁화꽃·뽑기' 매력…'오징어게임' 넷플 없는 中서도 열광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