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대골라]2021 문윤성 SF 문학상' 대상 '슈뢰딩거의 아이들'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1 16: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편집자주] 책 한 권 읽어보려 했는데, 어떤 책을 읽어야 할지 고민되신다고요? 넘쳐나는 신간 속에서 놓치기 아까운 책을 대신 골라드립니다.
[대골라]2021 문윤성 SF 문학상' 대상 '슈뢰딩거의 아이들'
SF(과학소설) 전문 출판사 '아작'이 제1회 '문윤성 SF 문학상' 대상을 받은 최의택의 장편소설 '슈뢰딩거의 아이들'을 펴냈다.

이 작품은 2021년 제1회 문윤성 SF 문학상 100여 편 응모작 중 심사위원 만장일치로 대상을 수상했다. 슈뢰딩거의 아이들은 '가상현실 학교'라는 독특한 과학 소재를 중심으로 유령, 비밀의 방 등 초자연 현상과 판타지 요소를 배합해 '기술을 통한 격리와 배제'라는 문제의식을 설득력 있게 전달했다는 평을 받았다.

선천성 근위축증으로 초등학교 시절부터 휠체어를 타고 학교를 다녀야 했던 최 작가는 고등학교 때 큰 수술을 받고 후유증으로 학교를 중퇴해야 했다. 그리고 종일 누워 앞으로 할 수 있는 일을 생각해보다가 글을 쓰기 시작했다.

학교에 다닐 때도 싫어했던 국어 시간이지만 할 수 있는 일이 그것밖에 없었기 때문에 하루에 몸을 움직일 수 있는 서너 시간을 꼬박 글 쓰는데 매달려 1년을 꼬박 써서 습작 장편을 완성했다. 그렇게 시작한 글쓰기가 10년이 됐고, 스티븐 킹과 정유정을 좋아하던 최 작가는 SF를 쓰기 시작했다.

최의택 지음/아작/1만4800원.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집값 잡으랬더니 금융기관, 금융 소비자 잡는 정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