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귀여운 얼굴에 저런 근육이라니..." SON 훈련에 팬들 '감탄'

스타뉴스
  • 김동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2 04:5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토트넘 홋스퍼 팀 훈련에 참가한 손흥민. /사진=토트넘 홋스퍼 트위터
토트넘 홋스퍼 팀 훈련에 참가한 손흥민. /사진=토트넘 홋스퍼 트위터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29)을 두고 누구나 '좋은 사람'이라 한다. '스마일 가이'라고도 한다. 그러나 몸은 잔뜩 '화'가 나있다. 근육이 꿈틀거리고 있다. 훈련 모습에서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다.

토트넘은 21일(한국시간) 공식 SNS를 통해 훈련중인 손흥민의 사진을 게재했다. 팔 소매가 없는 훈련용 상의에 반바지를 입었다. 탄탄한 근육이 그대로 드러나는 복장이었다.

'터질듯하다'는 표현이 딱 맞는 모습이다. 전력 질주하는 사진에는 팔과 허벅지의 근육이 선명하게 드러났다. 양 어깨에 튜브를 걸고 달리는 모습에서도 마찬가지였다.

자신감 넘치는 미소에 탄탄함 그 자체인 근육을 겸비한 손흥민이다. 민소매를 입으니 더 도드라졌다. 한 달 넘게 휴식기를 가졌지만, 자기 관리를 철저하게 했다는 것이 확인됐다. '성실함'이라면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손흥민이다.

토트넘 홋스퍼 훈련에서 전력질주하는 손흥민. /사진=토트넘 홋스퍼 트위터
토트넘 홋스퍼 훈련에서 전력질주하는 손흥민. /사진=토트넘 홋스퍼 트위터
손흥민은 지난달 국가대표에 소집됐고,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에 출전했다. 이후 한 달 정도 국내에서 휴식을 취했다. 지난 12일 영국으로 출국했고, 런던에 도착해 다시 일주일 정도 쉬었다. 팀의 프리시즌 첫 경기도 뛰지 않았다.

그리고 20일 토트넘에 합류했다. 구단에서 손흥민의 출근 모습부터 영상으로 구성해 SNS에 올릴 정도로 관심이 높았다. 손흥민은 첫 훈련에서 루카스 모우라와 코믹 댄스를 추는 등 유쾌한 모습을 보였다. 오랜만에 만난 동료들이 반가웠고, 만면에 미소를 보였다.

마냥 유쾌하기만 한 것도 아니다. 훈련에 진심인 남자가 손흥민이다. 이번에는 폭발적인 근육으로 다시 한번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팬들은 해당 게시물의 댓글로 "손흥민의 근육? 그냥 상식 아닌가?", "쉬면서 얼마나 운동을 열심히 했는지 알 것 같다", "귀여운 얼굴과 미소, 몸매까지 완벽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북한 연결도로 만든다고…'붕괴' 위험에도 공사 논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