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알짜 가게' 운영하는 사장님 모셔요…바빠진 은행의 속사정

머니투데이
  • 양성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3 04: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 시내 한 은행의 소호대출 창구 모습/사진=뉴스1
서울 시내 한 은행의 소호대출 창구 모습/사진=뉴스1
가계대출 성장엔 제동이 걸리고 기업대출 확대도 한계에 부딪힌 은행들이 '우량 개인사업자'를 찾느라 바쁘다.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에 영향을 덜 받는 온라인 판매업자 위주로 신규 고객을 유치하면서 대출 신장을 꾀한다. 개인사업자 지원 등 '포용금융'의 명목도 있어 은행마다 맞춤형 상품을 만들거나 전용 신용평가모델을 마련하느라 여념이 없다.

22일 한국은행이 은행 여신담당자를 상대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은행들은 3분기 가계대출과 대기업대출은 조이는 반면 개인사업자, 중소기업에 대한 대출은 완화 기조를 유지하기로 했다. 은행들의 3분기 대출태도지수를 보면 가계일반이 '-18', 가계주택이 '-18', 대기업이 '-3'인데 중소기업만 '3'으로 나타났다. 지수가 마이너스면 한도 축소 등으로 대출태도를 강화하겠다는 의미다. 반대로 플러스는 완화를 뜻한다.

이러한 분위기 속에서 은행들은 '알짜 가게'를 운영하는 '사장님' 찾기에 나섰다. 매출이 잘 나오는 개인사업자를 새 고객으로 끌어들이려는 것이다. 대출 상품 뿐만아니라 전용 통장을 출시하고 전용 서비스도 준비해 유치 경쟁에 나섰다.

가장 적극적인 곳은 우리은행이다. 우리은행은 은행권 처음으로 네이버파이낸셜과 손잡고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에 입점한 개인사업자를 위한 대출상품을 내놓았다. 대출 한도는 최대 4000만원이다. 상환방식은 만기일시, 분할, 마이너스 통장 중에서 고르면 된다. 금리는 평소 우리은행 통장을 이용할 경우 최대 0.8%포인트까지 우대받는다. 또 휴·폐업시 최대 300만원의 지원금을 받는 '대출안심케어' 보험도 무료로 가입할 수 있도록 했다.

신한은행은 KT와 손잡고 KT 상권분석 플랫폼 '잘나가게'를 이용해 개인사업자가 편리하게 대출을 조회할 수 있도록 길을 냈다. '잘나가게'에서 신한은행 비대면 사업자 대출인 '쏠편한 사업자 대출'의 한도, 금리를 조회하고 실행까지 한번에 진행할 수 있다. 신한은행은 이를 통해 대출을 신청한 고객에게 연 0.2%의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은행들은 개인사업자 대출 성장에 힘쓰는 한편으로 통장 개설 등도 유도하면서 고객 확보에 열을 올린다. NH농협은행은 최근 개인사업자를 위한 비대면 통장 '사업잘되는NH통장'을 출시했다. 사업자등록증을 내지 않아도 모바일뱅킹으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다. 거래 실적에 따라 각종 거래내역서, 증명서 발급 수수료를 면제해준다. 또 농협은행의 '노란우산공제' 등을 이용할 경우 타행 출금 수수료도 받지 않는다.

아울러 은행들은 '숨은' 개인사업자 고객을 확보하기 위해 신용평가모델도 뜯어고치고 있다. 기존 평가 방식으로 은행권 진입이 어려웠던 우량 사업자에게 문턱을 낮춰주기 위해서다. 우리은행은 이달 초부터 금융정보를 보완하는 통신정보, 유통정보, 가맹점 정보 등을 개인사업자 신용평가모형에 활용한다. 은행권 처음으로 BC카드 가맹점 정보를 활용한다. 매출이 잘 나오지만 금융거래 이력이 없었던 개인사업자를 고려했다. 시중은행 관계자는 "규제가 강화된 가계대출은 막혔고 대기업 대출은 새 고객을 끌어 당기기가 어려워 우량한 개인사업자가 대안으로 꼽히고 있다"며 "코로나19에 근심이 큰 개인사업자를 지원해야 한다는 명분도 있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2월 입주 미뤄야 하나"…집단대출 실수요자 '발동동'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