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마이닝클럽(Mining Club), 한국시장 진출 기점으로 글로벌사업 본격화

머니투데이
  • 중기&창업팀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2 17: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치아코인 채굴기업 치아코리아와 영국의 채굴 플랫폼 기업 마이닝클럽(MINING CLUB)의 협력 체결식이 지난 13일 진행됐다.

사진제공=마이닝클럽(Mining Club)
사진제공=마이닝클럽(Mining Club)

현재 암호화폐 채굴의 트렌드는 하드드라이브(HDD) 채굴이다. 환경친화적이며 기존의 그래픽카드 채굴 방식처럼 전력을 소모하지 않다는 점이 업계의 이목을 끌고 있다. 특히 파일코인(FILECOIN) 및 치아코인(CHIACOIN)과 같은 현재의 새로운 블록체인은 이러한 추세를 적극 반영해 프로젝트를 개척하고 있다.

사진제공=마이닝클럽(Mining Club)
사진제공=마이닝클럽(Mining Club)

마이닝클럽(MINING CLUB)은 영국에 기반을 둔 클라우드 마이닝 플랫폼으로, 전 세계 각 국가에서 진행되는 친환경 하드 디스크 드라이브(HDD) 채굴 기업들과 연결돼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며 효율적인 방법으로 암호화폐를 채굴할 수 있어 리스크가 높은 거래 방식에서 보다 안전한 형태로 누구나 투자에 참여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업체 측은 이번 한국과의 계약을 기점으로 안전하고 간편한 글로벌 채굴 플랫폼으로 나아갈 것이라며 포부를 밝혔다.

마이닝클럽의 CEO Henri Cardone은 "마이닝클럽은 어린이도 암호화폐를 채굴할 수 있을 만큼 쉽게 개발된 플랫폼"이라고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바이어가 서울로 오는데"…또 지방으로 떠밀리는 공공기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