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갤Z폴드3 '199만원'·Z플립3 '125만원' 확정…40만원씩 싸진다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193
  • 2021.07.23 05: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IT썰!]

삼성전자 공식 제품 홍보용으로 추정되는 사진 /사진=에반블래스 트위터
삼성전자 공식 제품 홍보용으로 추정되는 사진 /사진=에반블래스 트위터
삼성전자가 내달 11일 공개하는 폴더블(접이식) 스마트폰 갤럭시Z 폴드3와 갤럭시Z 플립3가 시장 예측대로 전작보다 약 40만 원 가량 낮아진 100만원대로 출시된다. 전략 스마트폰의 흥행과 폴더블폰 대중화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한 파격적 가격 정책이다.

22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 (77,200원 상승1100 1.4%)SK텔레콤 (301,000원 상승1000 -0.3%), KT (32,550원 상승50 0.1%), LG유플러스 (14,550원 보합0 0.0%)는 갤럭시Z 폴드3와 갤럭시Z 플립3 출고가를 각각 199만9800원, 125만4000원 수준으로 사실상 확정했다. 업계 한 관계자는 "제조사와 이통사간 가격 협의가 거의 마무리 단계에 와 있다"며 "아주 소폭의 변동 가능성은 있지만 각각 199만원대와 125만원대로 확정적"이라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 시리즈를 대신해 출시되는 갤럭시Z 시리즈 흥행을 위해 출고가를 낮추는 방향으로 통신사와 협의를 진행해 왔다. 당초 알려진 출고가와 비교해보면 Z 폴드3는 큰 차이가 없지만, Z 플립은 3만원 가량 저렴해졌다.

삼성전자가 폴더블폰 출고가를 전작보다 낮춘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19년 출시된 갤럭시 폴드 출고가는 239만8000원이었고, 지난해 나온 갤럭시Z 폴드2도 같은 가격이었다. 지난해 나온 Z 플립과 Z 플립 5G는 모두 165만 원이다. 신형 스마트폰은 전작보다 40만 원씩 대폭 낮아지는 셈이다.

이통사 공시지원금 규모도 확정되진 않았으나 전작과 비슷하거나 더 커질 것으로 보인다. 갤럭시Z 폴드2 공시지원금은 출시 당시 기준 요금제별로 최저 8만원에서 최대 24만원 선이었다.

삼성전자는 내달 11일 밤 11시(한국시간)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갤럭시 언팩 2021'에서 신제품을 공개한다. 갤럭시Z 폴드3는 폴더블폰 최초로 S펜이 지원되며 화면 아래 카메라를 숨기는 '언더디스플레이카메라'(UDC) 기술이 적용될 예정이다. 갤럭시Z 플립3는 더 커진 외부 화면과 화려한 색상을 입은 투톤 디자인을 채택할 것으로 예상된다.

언팩 행사는 삼성전자 뉴스룸과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생중계되며, 폴더블폰 외에 웨어러블 제품 갤럭시워치4 시리즈·갤럭시버즈2 등도 함께 공개될 전망이다.
갤Z폴드3 '199만원'·Z플립3 '125만원' 확정…40만원씩 싸진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2013년생, 주식 판 돈 29.5억으로 성남에 집 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