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김학범호 불안한 출발…최약체 뉴질랜드에 0-1 '충격패'

머니투데이
  • 박광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2 20:1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가시마=뉴스1) 이재명 기자 = 22일 오후 일본 이바라기현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1차전 대한민국과 뉴질랜드의 경기에서 대한민국 선수들이 실점에 아쉬워하고 있다. 2021.7.22/뉴스1
(가시마=뉴스1) 이재명 기자 = 22일 오후 일본 이바라기현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1차전 대한민국과 뉴질랜드의 경기에서 대한민국 선수들이 실점에 아쉬워하고 있다. 2021.7.22/뉴스1
대한민국 올림픽 축구대표팀이 뉴질랜드에 덜미를 잡혔다. 압도적인 점유율에도 골문을 여는 데 실패했고, 오히려 뉴질랜드의 기습 한방에 무너졌다. 이로써 한국 대표팀은 조별예선 통과를 위해 가시밭길을 걷게 됐다.

한국은 22일 오후 5시 일본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질랜드와의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B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0-1로 졌다.

후반 25분 크리스 우드에게 결승골을 허용한 뒤 경기 종료까지 이를 만회하지 못했다.

뉴질랜드가 B조에서 최약체로 분류됐기에 김학범호는 앞으로 조별리그 통과도 장담할 수 없게 됐다.

B조 다른 팀인 루마니아는 유럽 예선을 뚫은 다크호스고, 온두라스는 5년 전 브라질 올림픽 8강전에서 우리를 꺾은 바 있다.

한국은 오는 25일 같은 장소에서 루마니아와 2차전을 치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