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조윤희 "육아 대충해요" 발언에…김나영 발끈한 이유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9,780
  • 2021.07.23 22:2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2
/사진=JTBC '용감한 솔로 육아 - 내가 키운다' 방송 화면 캡처
/사진=JTBC '용감한 솔로 육아 - 내가 키운다'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조윤희가 딸 로아가 쿠키를 만들다 "대충"이라고 말하자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23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용감한 솔로 육아 - 내가 키운다'(이하 '내가 키운다')에서는 조윤희가 음식에 흥미가 없는 딸 로아를 위해 쿠킹 클래스를 방문, 공룡 모양 쿠키 만들기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수업 중 로아는 "대충 대충"이라는 말을 반복했고, 조윤희는 "엄마는 로아가 그런 말 하는 거 처음 들었다"며 당황했다.

이를 지켜보던 방송인 김구라는 "윤희씨가 대충대충 하는 분이 아닌데"라고 했고, 배우 채림은 "'대충'은 엄마한테 배운 말이 아닐 것 같은데"라고 말했다.

이에 조윤희는 "네, 저날 '대충'이라고 말하는 걸 처음 들었다"고 했다.

로아가 계속해서 "대충 대충 대충"이라고 하자 참다 못한 조윤희는 "너 대충하는 거 어디서 배웠어?"라고 물었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조윤희는 " '대충'이라는 말을 어디서 배웠는지 계속 추궁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사진=JTBC '용감한 솔로 육아 - 내가 키운다' 방송 화면 캡처
/사진=JTBC '용감한 솔로 육아 - 내가 키운다' 방송 화면 캡처
이어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조윤희는 "육아 대충한다"며 "너무 열심히 하면 지치니까, 내가 할 수 있는 선에서 너무 열심히 하지 말자는 거다, 대충"이라고 밝혔다.

그는 "요리도 대충" "청소도 적당히 대충하는 편"이라고 했지만 그간 공개됐던 조윤희의 모습은 모든 것을 열심히 하는 엄마의 모습이었다.

조윤희의 놀라운 음식 솜씨에 방송인 김나영은 "이게 대충 요리라고요?"라고 발끈했으며, 조윤희가 "청소도 사실 구석구석 보면 먼지가 많다"고 하자 김구라는 "에이~"라고 했고, 김나영은 "저는 한 번도 저렇게 해본 적 없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날벼락 위기 中 부동산…지방정부·서민이 벼랑끝으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