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올림픽 개막식, 일부 선수단 마스크 벗어 '플레이북 위반' 우려

  • OSEN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3 23:1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올림픽 개막식, 일부 선수단 마스크 벗어 '플레이북 위반' 우려

올림픽 개막식, 일부 선수단 마스크 벗어 '플레이북 위반' 우려


[OSEN=강필주 기자] 2020 도쿄올림픽 개막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우려를 더욱 키웠다.


23일 오후 도쿄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개막식은 '감동으로 하나 되나'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열렸다. 가장 관심을 모은 것은 이번 대회 주인공인 각국 선수단 입장이었다. 


올림픽 발상지인 그리스에 이어 난민팀으로 시작한 선수단 입장 행사는 일본어 순서에 따라 입장했다. 선수단은 대부분 마스크를 철저히 하고 거리두기에 나선 채 입장했다. 하지만 일부 국가 선수들이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제대로 지키지 않은 모습이 보이면서 우려를 낳고 있다. 


일본 '닛칸스포츠'는 개막식에서 벌써 대회 관계자들이 지켜야 할 코로나 대책이 나온 규약집인 플레이북 위반이 속출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특히 일부 국가 선수단은 입장한 뒤 마스크를 벗고 있었다고 강조했다. 



선수단은 대부분 기념 촬영 때만 마스크를 벗고 있지만 일부 국가 선수단은 대기장에 도착한 후 계속 마스크를 벗고 있었다고. 더구나 서로 가까이서 대화를 나누는 모습까지 곳곳에서 포착됐다고 덧붙였다. 


이 매체는 대회조직회가 발표한 선수 전용 최신 플레이북을 보면 경기나 연습, 인터뷰 등을 제외하면 원칙적으로 마스크를 착용할 것을 선수들에게 요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letmeout@osen.co.kr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지역인재' 역차별에 부글부글…내가 이러려고 인서울했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