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내일날씨]서울 낮기온 36도…찜통 더위 지속, 곳곳 열대야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5 17: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에 폭염경보가 발령되고 전국에 가마솥 더위가 이어지는 25일 오후 서울 여의도환승센터 앞 횡단보도에 아지랑이가 피어오르고 있다. 행안부는 폭염 심화에 따라 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외출을 자제하고 물 마시기와 실외 활동시 폭염 안전수칙 준수 등을 당부했다./사진=뉴스1
서울에 폭염경보가 발령되고 전국에 가마솥 더위가 이어지는 25일 오후 서울 여의도환승센터 앞 횡단보도에 아지랑이가 피어오르고 있다. 행안부는 폭염 심화에 따라 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외출을 자제하고 물 마시기와 실외 활동시 폭염 안전수칙 준수 등을 당부했다./사진=뉴스1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월요일인 내일(26일)도 낮 기온이 37도까지 오르는 등 무더위가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전국이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면서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강원 영동과 남부 지방은 가끔 구름 많고, 제주도에는 오후 6~9시 사이에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5~50㎜이다.

서울 등 대도시는 물론 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밤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으로 유지되면서 열대야도 나타날 전망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대기 상태가 청정해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6도 △ 대전 24도 △대구 24도 △전주 23도 △광주 24도 △부산 25도 △춘천 25도 △강릉 23도 △제주 26도 △울릉도·독도 24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6도 △대전 34도 △대구 33도 △전주 34도 △광주 33도 △부산 31도 △춘천 37도 △강릉 32도 △제주 29도 △울릉도·독도 28도로 보인다.

기상청 관계자는 "아침 최저기온은 20~26도, 낮 최고기온은 29~37도로 예상된다"며 "제주도 산지에는 바람이 시속 45~65㎞로 매우 강하게 불고, 그 밖의 제주도에는 시속 30~45㎞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으니 시설물 관리 및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D램 현물가 30% 뚝…삼성 흔드는 그해 '반도체 겨울'의 기억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