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원광대, 숭산 박길진 초대 총장 열반 35주년 기념 학술대회 열어

머니투데이
  • 권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6 12: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원광대학교 원불교사상연구원이 오는 12월 개교 75주년과 숭산 박길진 초대 총장 열반 35주년을 맞아 기념 학술대회를 진행한다.

숭산 박길진 총장은 원불교 교조인 소태산 박중빈의 장남이자 제자로 종교인의 길을 결심한 후 일본 동양대학에서 동서양 철학을 두루 섭렵했다. 이후 지난 1946년 원광대 전신인 유일학림 학감을 맡은 이래 1972년 원광대 초대 총장을 거쳐 1986년 열반에 이르기까지 40여 년간 대학 발전을 위해 헌신했다.

특히 원광대가 단과대학이던 시절인 지난 1951년부터 학장직을 수행하고, 1971년 종합대학으로 승격되면서 1986년까지 총장을 역임했다. 또 원불교 교무로서 재단법인 원불교 이사, 원불교 수위단 중앙단원, 원불교사상연구원장 등을 역임하고 원불교 교단 발전에도 중추적 역할을 담당했다.

뿐만 아니라 원불교 교단과 원광대가 세계적 교단 및 대학이 될 수 있도록 각국의 교육계와 종교계를 탐방하고 세계불교도우의회, 세계종교자평화회의, 아시아종교자평화회의 등에 한국대표 자격으로 참가하기도 했다.
원광대, 숭산 박길진 초대 총장 열반 35주년 기념 학술대회 열어



















원불교사상연구원 개원 30주년을 맞아 지난 2004년에 열린 추모 기념대회 '아! 숭산종사'에서는 연구원 초대 원장인 숭산의 생애와 업적을 조명하기도 했다. 오는 12월 3일 교내 숭산기념관에서 '숭산 박길진, 원광의 빛'을 대주제로 학술대회가 열릴 예정이다.

올해 학술대회에서는 숭산의 생애와 자료, 종교와 교육, 사상과 철학, 교류 및 사회활동, 추모와 계승 등 5가지 분야별로 숭산의 삶을 탐구한다.

또한 미공개 자료를 발굴하고 새로운 연구자들을 초청해 한 시대의 선각자이자 지도자였던 숭산 박길진 초대 총장을 새롭게 조명한다.

특히 소태산의 아들인 그가 기독교 정신에 뿌리를 둔 배재고보에 입학했던 이유와 일본 유학 시절 당대를 풍미했던 쇼펜하우어에 천착한 끝에 작성한 졸업논문 '실재의 연구: 쇼펜하우어를 중심으로'를 탄생시킨 과정, 다양한 철학의 섭렵과 '일원상 진리' 연구가 가진 접점, '모든 학문의 기초는 철학에 있다'는 건학이념을 가진 동양대 설립자 이노우에 엔료로부터 받았을 사상적 영향, 해방 정국 하에서 민주주의 민족전선 부위원장으로 활동했던 배경 등 그동안 알려지지 않은 다양한 논의를 펼쳐낼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文 "위기극복 넘어선 회복·재건…우리는 분명 해낼 수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