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공식발표] 서건창↔정찬헌 맞바꿨다, 키움-LG 1:1 전격 트레이드

스타뉴스
  • 김동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404
  • 2021.07.27 16: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건창./사진=키움 히어로즈
서건창./사진=키움 히어로즈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가 1:1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키움과 LG는 27일 "2루수 서건창(33)과 정찬헌(31)을 바꾸는 1:1 트레이드에 합의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2008년 LG의 신고선수로 입단한 서건창은 LG서 1경기만 뛰고 방출됐다. 이후 군복무를 마치고 2012년 키움에 신고선수로 재입단해 지금까지 키움에서 선수 생활을 이어왔다.

2012년 KBO에 재데뷔한 서건창은 통산 1067경기에 출전해 타율 0.306(4033타수 1236안타) 35홈런 437타점 727득점 212도루, 출루율 0.388 장타율 0.416 OPS 0.804를 기록했다.

키움에서 서건창은 신인왕(2012), 2루수 골드글러브(2012, 2014, 2016)를 따냈고, 2014년에는 KBO리그 단일 시즌 최다 안타인 201안타를 치면서 타격왕(타율 0.370)과 득점왕(135득점) 그리고 생애 첫 MVP를 수상했다.

올 시즌에는 76경기 타율 0.259(278타수 72안타), 4홈런 28타점 45득점 6도루, 출루율 0.370 장타율 0.353 OPS 723을 마크하고 있다.

정찬헌./사진=OSEN
정찬헌./사진=OSEN

키움으로 건너가게 된 정찬헌은 2008년 드래프트 2차 1라운드 전체 1번으로 LG에 지명돼 지금까지 LG서만 뛰어왔다.

통산 358경기에 출전해 선발과 불펜을 오가면서 40승 44패 28홀드 46세이브, 평균자책점 4.80을 기록했고 598⅓이닝 동안 427개의 삼진을 잡아냈다. 지난해부터는 선발로 정착했고 올해 12경기 58이닝을 소화하면서 6승 2패 평균자책점 4.03을 마크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재용·최태원도 떤다…올해도 국정 빠지고 기업만 남은 국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