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속보]카카오뱅크 청약, 186만명 몰렸다…증거금 58조원

머니투데이
  • 강민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7 16:4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카카오뱅크의 일반공모 청약이 시작된 26일 서울 여의도 한국투자증권에서 투자자들이 투자 상담을 받고 있다. 카카오뱅크는 이날부터 27일까지 일반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한 공모주 청약을 거쳐 내달 6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 예정이다.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카카오뱅크의 일반공모 청약이 시작된 26일 서울 여의도 한국투자증권에서 투자자들이 투자 상담을 받고 있다. 카카오뱅크는 이날부터 27일까지 일반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한 공모주 청약을 거쳐 내달 6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 예정이다.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카카오뱅크가 청약 증거금이 58조원을 기록했다. 신기록 경신에는 실패했지만 중복청약 금지에도 186만에 달하는 투자자가 몰렸다.

27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지난 26~27일 이틀간 진행된 카카오뱅크의 일반 청약 통합 경쟁률은 182.7대 1을 기록했다.

청약증거금은 58조3020억원으로, 역대 최대 증거금을 모았던 SK아이이테크놀로지 (224,500원 상승1500 0.7%)(SKIET)(80조9017억원)와 SK바이오사이언스 (272,500원 상승7500 -2.7%)(63조6198억원), 카카오게임즈 (72,200원 상승900 1.3%)(58조5543억원)에는 미치지 못했다. 여러 증권사를 통한 중복청약이 불가능해지면서 이전 대어들보다 증거금이 낮아진 것으로 풀이된다.

그러나 참여건수로 보면 살펴보면 상당히 높았다. 합산 청약건수는 186만44건에 달했다. 중복청약이 불가능하다는 점을 고려하면 약 200만명에 달하는 투자자가 몰린 것이다.

이는 SKIET(474만4557건)와 SK바이오사이언스(239만8167건)의 청약건수에는 못 미친다. 하지만 하지만 카카오게임즈(41만8000건), 하이브(25만3000건), SK바이오팜(23만1000건)보다는 4~8배 이상 높은 수준이다.

카카오뱅크는 이번 기업공개를 통해 6545만주의 신주를 발행해 2조5526억원의 자금을 확보한다. 삼성생명(4조8881억원)과 넷마블(2조6617억원)에 이어 역대 IPO 가운데 세 번째로 큰 규모다.

공모가 상단 기준 시가총액은 18조5289억원이다. 국내 상장 금융지주사 기준 KB금융(21조6636억원), 신한지주(19조8374억원)에 이어 세번째로 높다. 만약 카카오뱅크가 상장 이후 공모가 대비 17% 이상만 오르더라도 금융 대장주에 오르게 된다.

앞서 카카오뱅크는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에서 경쟁률 1732.83대 1을 기록했다. 역대 코스피 공모주 가운데 두 번째로 높다. 수요예측 주문 규모는 2585조원으로 역대 최고액을 새로 썼다. 코스피 상장 예정일은 다음 달 6일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추석 지나고 3개월…대출 혹한기 온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