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통신연락선 복원에 남북경협주 강세…신원 11.34%↑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8 10:0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남북경협주가 가파른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전날 남북연락선이 재개통하는 등 남북관계 개선 기대감이 주가에 반영됐다.

28일 오전 10시 1분 신원 (2,305원 상승30 1.3%)은 전일대비 220원(11.34%) 오른 216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인디에프 (1,515원 보합0 0.0%)도 95원(6.23%) 뛴 1620원을 기록 중이다. 제이에스티나 (3,255원 상승235 -6.7%)도 2.61% 상승 중이다. 신원, 인디에프, 제이에스티나는 개성공단 내 생산시설을 갖추고 있어 남북경협주로 분류된다.

삼부토건 (3,015원 상승130 4.5%), 남화토건 (11,050원 상승600 5.7%), 현대건설 (56,200원 상승500 0.9%) 등 남북 토목공사 관련 종목도 1~3%대 강세를 보이고 있다. 전날 큰 폭으로 올랐던 남북관광 관련 종목 아난티 (10,650원 보합0 0.0%)현대엘리베이 (48,200원 상승150 -0.3%)는 강보합세다.

청와대는 전날 오전 10시부터 남북 통신연락선을 복원한다고 발표했다. 지난해 6월 북한이 남북 연락사무소를 일방적으로 폭파한 지 413일 만이다. 최근 남북 정상 간 친서 교환이 기회가 됐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남북 양 정상은 지난 4월부터 여러 차례 친서를 교환하면서 남북 간 관계 회복 문제로 소통해왔다"고 밝혔었다. 남북 정상 간 친서 교환은 4월 27일 판문점 정상회담 3주년을 계기로 시작돼 지금까지 10여차례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