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준석 "내 '휴가'가 불쾌? 尹캠프에 감정조절 안 되는 분 있나"

머니투데이
  • 최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9 07:1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구윤성 기자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5일 오후 서울 광진구의 한 음식점에서 '치맥회동'을 하고 있다. 2021.7.25/뉴스1
(서울=뉴스1) 구윤성 기자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5일 오후 서울 광진구의 한 음식점에서 '치맥회동'을 하고 있다. 2021.7.25/뉴스1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29일 페이스북을 통해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저는 만날 때마다 이견없이 대화가 잘 되는데 캠프에서 익명의 인터뷰로 장난치는거 벌써부터 재미붙이면 안 된다"고 밝혔다.

윤석열 캠프에서 윤 전 총장이 국민의힘 입당을 고려하고 있는 시점에 이 대표가 휴가를 가는 상황을 불쾌하게 생각하고 있다는 내용이 담긴 기사의 링크를 함께 첨부했다. 이 대표는 다음달 9일부터 13일까지 휴가를 떠날 것이라고 공지해왔다. 한때 윤 전 총장의 '8월10일 입당설'이 나오자 이 대표는 "내 휴가기간이다. 사실이 아니다"라고 부인하기도 했다.

이 대표는 "이미 몇 주전에 정한 일정으로 당대표가 휴가를 가는데 불쾌하다는 메시지를 들으면 당대표가 불쾌해할 것"이라며 "뭔가 캠프에 감정조절이 안 되는 분이 있나보다"라고 비꼬았다.

그러면서 "휴가 잘 다녀오겠습니다"라고 글을 남겼다. 예정대로 여름휴가 일정을 소화하겠다고 재차 밝힌 셈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오늘 셀린느…내일 루이비통…청담동 '도장깨기' 나선 2030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