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서부발전, 녹색채권 2700억원 발행…"수소사업 종잣돈 마련"

머니투데이
  • 세종=민동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9 09:1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국서부발전 본사 전경 / 사진제공=한국서부발전
한국서부발전 본사 전경 / 사진제공=한국서부발전
한국서부발전이 29일 2700억원규모의 원화 녹색 채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녹색채권은 신재생 발전설비 투자 등 친환경 녹색사업 용도로만 활용해야 하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채권 중 하나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기업의 친환경경영과 사회적 책임 이행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친환경 에너지설비 투자를 선도하고 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높이고자 녹색채권 발행에 나선 것이다.

서부발전은 녹색채권 발행에 앞서 탄소중립 선도를 위해 펼친 다양한 ESG경영활동과 신재생에너지 공급을 통한 환경개선 기여도를 인정받아 한국신용평가로부터 최고평가등급인 'GB 1등급'을 받았다.

이번에 발행한 채권은 3년물 1100억원, 5년물 1,300억원, 10년물 300억원이다. 당초 2500억원 규모로 추진했지만, 채권수요모집에 예상보다 높은 1조900억원의 대규모 자금이 몰려 200억원을 증액해 총 2700억원을 발행했다. 이번에 조달한 자금은 스웨덴의 '클라우드 풍력발전' 사업출자와 국내 연료전지 건설사업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ESG 채권발행에 성공함으로써 친환경 에너지 기업으로의 이미지를 제고하고 기업의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설 뿐만 아니라, 조달재원 다변화를 통한 저금리 조달로 금융비용 절감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공포는 투자 신호"…中 알리바바·텐센트 추천하는 美 큰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