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삼성전자 "3년내 의미있는 M&A 할 것…사업영역 제한 없다"

머니투데이
  • 오문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9 12: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삼성전자 "3년내 의미있는 M&A 할 것…사업영역 제한 없다"
삼성전자가 29일 올해 2분기 실적발표 후 열린 컨퍼런스 콜(전화회의)에서 "다양한 분야의 M&A(인수합병)을 위해 많은 준비를 해왔다"면서 "대내외 불확실성이 많은 상황이라 실행 시기를 특정하지 못하지만, 지난 1월에 말한 것처럼 3년 안에는 의미있는 M&A를 진행할 것"이라 밝혔다.

회사는 "최근 급격하게 사업 패러다임이 변화하고 경쟁이 치열해지는 상황에서 미래 성장 돌파구를 위한 핵심 역량을 확보하기 위해선 전략적인 M&A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회사의 지속 성장에 도움이 된다면 사업 영역과 규모에 제한을 두지 않을 것"이라며 "AI(인공지능), 5G(세대), 전장사업 등 새로운 성장 동력이라고 판단되는 다양한 분야에서 적극 검토하겠다"고 강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장기 성장성은 여전"…카카오 주운 개미들 언제 웃을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