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조구함, 연장 혈투 끝 석패…韓 유도 첫 은메달

머니투데이
  • 최민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9 19: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도쿄=뉴스1) 송원영 기자 = 유도 조구함이 29일 일본 도쿄 지오다구 일본 무도관에서 열린 유도 남자 100kg급 결승전에서 일본의 울프 아론에게 패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2021.7.29/뉴스1
(도쿄=뉴스1) 송원영 기자 = 유도 조구함이 29일 일본 도쿄 지오다구 일본 무도관에서 열린 유도 남자 100kg급 결승전에서 일본의 울프 아론에게 패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2021.7.29/뉴스1
남자 유도대표팀 주장 조구함(29)이 2020 도쿄올림픽 유도 종목에서 대한민국에 첫 은메달을 안겼다.

조구함은 29일 일본 도쿄 일본무도관에서 열린 남자 100㎏급 결승전에서 일본 울프 애런(25)에게 한판패를 당했다. 연장 5분35초에 안다리후리기를 당하며 한판을 내줬다.

유도 중량급은 2000년부터 95㎏급이 100㎏급으로 바뀌었다. 이 체급에서 한국이 메달을 획득했던 것은 2004년 아테네 올림픽 때 장성호의 은메달이 유일했다. 조구함이 17년 만에 의미 있는 은메달을 추가했다.

16강부터 한팔 업어치기, 띄어치기 등 화려한 기술을 선보였던 조구함은 끝까지 투혼을 발휘했지만 마지막 고비를 넘지 못했다.

결승전에서 둘은 4분의 정규시간 동안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정규 시간을 모두 소진하고 골든 스코어(연장전)에 들어간 조구함은 지도 하나를 받아 불리해졌다. 하지만 계속해서 팔로 막은 애런에게도 지도가 주어졌고 팽팽한 승부가 이어졌다. 하지만 울프가 순간적으로 안다리 공격을 시도했고 이것이 통하면서 한판을 내주게 됐다.

한편, 조구함과 함께 이변을 연출하며 4강에 진출했던 유도 여자 78㎏급의 윤현지는 아쉽게 메달을 가져오지 못했다. 준결승전에서 세계랭킹 1위 마델린 말롱가(프랑스)에 반칙패해 동메달 결정전에 진출했고, 동메달 결정전에서도 세계랭킹 8위 마이라 아기아르(브라질)에게 누르기 한판패를 당했다.

이번 올림픽에서 첫 금메달 우리나라 유도 대표팀은 전날(29일)까지 남녀 통틀어 은메달 1개(조구함), 동메달 2개(안바울, 안창림)를 기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부영 한남동 땅 보상비 3800억→4600억…오세훈, 고심 커지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