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김학범호, 멕시코에 1대3로 뒤진 채 전반 종료

머니투데이
  • 김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31 20:4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멕시코에 선제점 내준 후 곧바로 이동경 동점골 넣었으니 2점 추가 실점

(도쿄=뉴스1) 이재명 기자 = 대한민국 이동경이 31일 오후 일본 요코하마 국제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대한민국과 멕시코의 8강 축구경기에서 동점골을 넣자 동료 선수들과 기뻐하고 있다. 2021.7.31/뉴스1
(도쿄=뉴스1) 이재명 기자 = 대한민국 이동경이 31일 오후 일본 요코하마 국제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대한민국과 멕시코의 8강 축구경기에서 동점골을 넣자 동료 선수들과 기뻐하고 있다. 2021.7.31/뉴스1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남자축구대표팀이 2020 도쿄올림픽 멕시코전에서 전반에 패널티킥 포함 3골을 실점하고, 1점을 득점하는데 그치며 전반을 마쳤다.

31일 오후 8시 일본 요코하마 국제종합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8강전 전반 12분 멕시코의 와일드카드 공격수 마틴에게 선제골을 내줬다.

하지만 한국은 바로 반격에 나섰다. 전반 19분 이동경은 상대 수비를 제치고 바로 정확한 왼발 슈팅으로 동점골을 터트렸다. 동점 상황은 오래가지 못했다. 10분 후인 전반 29분 멕시코의 7번 루이스 로모에 추가골을 내줘 역전을 허용했다.

이어 전반 39분 우리 패널티 지역에서 수비수의 푸싱 반칙으로 세바스티안 코르도바에게 패널티킥 골을 허용해 1대3으로 뒤진 상황에서 전반을 마쳤다.

한편, 한국은 B조 예선에서 2승 1패(뉴질랜드전 0-1 패, 루마니아전 5-0 승, 온두라스전 6-0 승)를 거두며 1위로 8강에 진출해 A조 2위인 멕시코와 4강진출을 놓고 경합을 펼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오늘 셀린느…내일 루이비통…청담동 '도장깨기' 나선 2030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