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마트 건기식 '바이오퍼블릭', 17만개 팔렸다

머니투데이
  • 이재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8.01 09:2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이마트 건기식 '바이오퍼블릭', 17만개 팔렸다
이마트의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바이오퍼블릭'(Biopublic)이 출시 약 두 달 만에 17만개 판매고를 올렸다고 1일 밝혔다.

이마트는 앞서 지난 6월 바이오퍼블릭을 론칭했다. 섭취용량을 1~2개월 내로 줄이고 가격도 4900~1만9800원으로 설정해 양이나 가격 면에서 모두 부담 없이 접근할 수 있도록 했다.

바이오퍼블릭 매출이 상승세를 타면서 지난달 1일부터 29일까지 이마트 건강기능식품 매출은 전년보다 35% 오르며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바이오퍼블릭은 상품을 워터젤리까지 확대해 이달부터 본격 판매에 나선다. 에너지젤리 청포도맛 180g, 미네랄젤리 포도맛 180g, 저칼로리젤리 복숭아맛 180g 3종이다.

남현우 이마트 건강기능식품팀 팀장은 "고령화 시대로 주목 받았던 건강기능식품 시장의 성장 속도가 코로나19로 가속화됐다"며 "앞으로 바이오퍼블릭은 건강기능식품뿐 아니라 몸에 좋은 다양한 상품들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날벼락 위기 中 부동산…지방정부·서민이 벼랑끝으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