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1일 전국 최소 1014명 확진…27일째 1000명 넘어

머니투데이
  • 김지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8.01 21:2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저녁 6시 집계 기준…지난주 같은 시각보단 61명 줄어

(서울=뉴스1) 황기선 기자 =  30일 서울 서대문보건소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업무를 보고 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710명으로 나타났다.   이중 국내 발생은 1662명, 해외유입 사례는 48명이다. 2021.7.30/뉴스1
(서울=뉴스1) 황기선 기자 = 30일 서울 서대문보건소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업무를 보고 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710명으로 나타났다. 이중 국내 발생은 1662명, 해외유입 사례는 48명이다. 2021.7.30/뉴스1
1일 저녁 6시까지 18시간 동안 전국에서 코로나19(COVID-19) 신규 확진자가 1014명 발생했다. 전날 같은 시각 집계분보다 155명, 지난주 일요일인 7월25일 같은 시각 집계분보다 61명 적다. 다만 27일 연속 1000명 이상 규모를 이어가고 있다.

이날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689명(67.9%), 비수도권에서 310명(30.6%)이 확인됐다. 진단검사 후 통계에 반영되기까지 1~2일 걸리는 점을 고려하면 이날 확진자는 주말인 지난달 31일과 1일 이틀간 검사 결과로 볼 수 있다.

수도권에선 서울 334명, 경기 304명, 인천 51명 등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서울에선 강남구 실내체육시설 관련 4명이 추가로 확진됐고 동작구 사우나 관련 3명, 중구 직장2 관련 2명 등도 추가됐다.

경기 지역에선 광명시 자동차공장2 관련 7명과 양주시 헬스장·어학원 4명이 확진됐다. 용인시 제조업3과 양주시 식료품 제조업 관련으로 3명씩 추가 확진자도 나왔다.

비수도권에선 부산 72명, 경남 68명, 대전 40명, 충남 32명, 강원 23명, 대구 22명, 충북 21명, 광주 15명, 제주 11명, 울산 7명, 경북 5명, 전남 5명, 전북 4명 등이 발생했다.

부산에선 사하구 금융시설 관련 직원 5명과 해운대구 카페 방문자 2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북구 학원 2명 외에 해운대구 백화점 특정 매장과 동래구 목욕장 관련으로 1명씩 추가 확진자도 나왔다.

경남에선 김해 유흥주점2와 창원 제조업 사업장 관련으로 각 1명씩 추가로 확진됐다.

광주에서는 서구 유흥주점, 광산구 체육시설과 주점 관련 확진자가 이어졌고 전남 목포에선 원양어선 선원 1명이 선제 검사에서 확진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부영 한남동 땅 보상비 3800억→4600억…오세훈, 고심 커지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