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다이빙 간판' 우하람, 3m 스프링보드 4위…역대 최고 성적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8.03 17:4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국 다이빙의 간판 우하람이 3일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 센터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 3m스프링보드 결승전에서 다이빙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한국 다이빙의 간판 우하람이 3일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 센터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 3m스프링보드 결승전에서 다이빙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한국 다이빙의 간판 우하람(23·국민체육진흥공단)이 3m 스프링보드에서 4위를 차지하며 역대 최고 성적을 거뒀다.

우하람은 3일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센터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다이빙 남자 3m 스프링보드 결승에서 1~6차 시기 합계 481.85점를 기록해 4위를 차지했다.

4위는 한국 다이빙의 올림픽 역대 최고 성적이다. 종전 기록은 우하람이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대회 남자 10m 플랫폼에서 기록한 11위다.

한국 다이빙은 1960년 로마 대회부터 올림픽에 출전했지만 아직 메달을 딴 선수는 없다. 우하람 이전에는 올림픽 예선을 통과한 선수도 없었다.

우하람은 전날 예선에서 합계 452.45점으로 29명 중 5위를 차지했다. 이날 오전 진행된 준결승에서는 403.15점을 받아 12위로 아슬아슬하게 결승에 올랐다.

하지만 이날 결승에서는 좋은 경기력을 보이며 메달권에 근접한 성적을 냈다.

우하람이 한국 다이빙 사상 첫 메달을 따낼 기회는 아직 남아있다. 우하람은 오는 6일 10m 플랫폼 예선, 7일 준결승과 결승에 출전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공포는 투자 신호"…中 알리바바·텐센트 추천하는 美 큰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