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휑한 뒤통수…'인민정♥' 김동성 원형탈모 사진 공개 "맴찢"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8.04 13:3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김동성 전 쇼트트랙 선수/사진=인민정 인스타그램
김동성 전 쇼트트랙 선수/사진=인민정 인스타그램
전 쇼트트랙 선수 김동성의 아내 인민정이 남편의 원형탈모 사진을 공개하며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인민정은 지난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동성의 탈모 사실을 우연히 발견했다고 밝히며 "원형탈모. 깜짝 놀랐네. 스트레스 많이 받았나보네 마음 아픔"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김동성 전 쇼트트랙 선수/사진=인민정 인스타그램
김동성 전 쇼트트랙 선수/사진=인민정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에는 원형 탈모가 진행된 김동성의 뒤통수의 모습이 담겼다. 머리 뒷부분에 머리카락이 빠져 둥글게 뻥 뚫린 모습이다.

이에 인민정은 "열심히 살고 있는 오빠. 나말은 안하지만 힘든게 다 보이고 혼자 꾹꾹 참아내고 이겨내려는 모습이 너무 마음 아프다"며 남편을 안쓰러워했다.

이어 그는 "조금만 힘내자. 스트레스 받지말고 맘 편히 먹자. 저녁 맛있는거 차려줄게"라며 남편을 응원했다.

한편 김동성과 인민정은 지난 5월 혼인신고를 마쳐 부부가 됐다.

앞서 김동성은 2004년 결혼했으나 결혼 14년 만에 전 아내와 2018년 협의 이혼했다. 이혼 당시 김동성은 아이들이 성인이 될 때까지 한 아이당 월 150만원씩 양육비를 지급하기로 합의했으나 일정 기간 양육비를 미지급해 온라인 사이트 '배드파더스'에 이름을 올렸다.

이후 김동성은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우리 이혼했어요'에 출연해 양육비 미지급에 대해 해명했지만 방송 이후 전 아내가 이에 대해 반박하며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또한 지난 2월엔 극단적 선택을 시도해 병원에 이송되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날벼락 위기 中 부동산…지방정부·서민이 벼랑끝으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