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더벨]'자본확충' 에이루트, 바이오·신재생에너지 사업 확대

머니투데이
  • 조영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8.04 13:3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더벨'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산업용 프린터 전문기업 '에이루트'가 자본확충을 토대로 바이오·신재생에너지 사업 등에 투자를 확대한다.

에이루트는 그동안 재무적 부담으로 작용했던 기발행 전환사채(CB)를 상당 부분 보통주로 전환, 자본금이 대폭 확충된 만큼 이를 토대로 신성장동력을 확보하는 데 속도를 내겠다고 4일 밝혔다.

최근 에이루트의 7, 9~16회차 기발행 CB에 대해 전환청구권이 행사돼 580억원 규모의 자본 확충이 이뤄졌다. 부채로 분류되는 CB가 보통주로 전환됐기 때문에 그만큼 부채비율이 낮아지고, 자본금은 늘어난다. 에이루트는 한층 개선된 재무구조를 바탕으로 신사업 투자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에이루트 관계자는 "바이로큐어와 우진기전에 이어 새로운 투자처를 찾기 위해 내부적으로 논의 중"이라면서 "기존 투자한 바이오,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확대해 중장기 성장동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이루트는 바이오 사업을 위해 지난 5월 항암 바이러스 치료제 개발기업 바이로큐어의 유상증자에 참여해 30억원을 투자했다. 임상진행 단계에 따라 향후 바이로큐어의 최대주주가 될 수 있는 토대도 마련했다.

이어 6월 산업용 전력기기 유통 및 솔루션 전문기업 우진기전을 관계사로 편입했다. 향후 추가투자를 통해 경영권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우진기전을 통해 도시바에너지시스템스(Toshiba Energy Systems & Solutions Corporation)의 수소연료전지를 도입, 신재생에너지 사업 진출을 꾀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