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LGU+, 국방부와 '군인가정' 초등생 자녀 교육 지원한다

머니투데이
  • 오상헌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8.05 08:0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5일 서울 용산구 소재 국방부에서 열린 ‘초등 군인 자녀 교육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에 참석한 LG유플러스 황현식 사장(왼쪽)과 국방부 서욱 장관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사진=LG유플러스
5일 서울 용산구 소재 국방부에서 열린 ‘초등 군인 자녀 교육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에 참석한 LG유플러스 황현식 사장(왼쪽)과 국방부 서욱 장관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국방부와 함께 직업군인을 부모로 둔 초등학생 자녀에게 양질의 맞춤형 교육을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5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서욱 장관과 황현식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초등 군인 자녀 교육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LG유플러스와 국방부는 올해부터 '군인가정' 초등학교 저학년 자녀를 대상으로 교육 콘텐츠인 'U+ 초등나라'와 전용 스마트패드를 지원할 계획이다. 콘텐츠 비용은 물론, 통신 요금까지 2년간 부담한다.

부모 중 한 명 이상이 군인으로 구성된 군인 가정은 자녀 교육에 관심이 많다. 군 부대 특성 상 읍·면 이하 지역에 거주하는 비율이 높고, 부모의 잦은 전출입으로 자녀의 전학이 잦기 때문이다.

군인 자녀는 U+초등나라와 스마트패드를 활용해 △초등학교 정규과정 예·복습이 가능한 '스마트 만점왕' △20개국 앱스토어 어린이·교육 부문 1위 수학교육 앱 '토도수학' ·영어 독서 프로그램 '리딩게이트' ·초등 영자신문 '키즈타임즈' ·문정아중국어 ·과학실험 및 코딩학습 등 교육 콘텐츠를 마음껏 이용할 수 있다.

U+초등나라는 비대면(언택트) 교육 킬러콘텐츠인 'U+tv 아이들나라'로 '동심'을 잡은 LG유플러스가 초등학생 타깃 서비스로 지난해 9월 출시한 가정학습 서비스다.

학생들의 자기주도 학습 안착을 위한 지원도 제공한다. LG유플러스와 국방부는 초등학생 자녀의 자기주도 학습 습관 형성을 돕는 '10주 챌린지 프로그램'과 학습 지도를 위한 멘토링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국방부는 이번 지원 사업의 대상자로 육군·해군·공군·해병대 등 병과 구분없이, 읍·면 이하 지역에 거주하는 군인 자녀 500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온라인 교육 지원 사업의 성과를 고려해 내년에는 대상자를 1000명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서욱 국방부 장관은 "군인 자녀들의 꿈을 응원하며 학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교육지원에 앞장서 준 LG유플러스에 감사함을 전한다"며 "국방부는 앞으로도 군인 가족이 행복을 느낄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정책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황현식 LG유플러스 사장은 "군인 자녀가 학습역량을 향상할 수 있도록 지속체계적인 지원을 약속한다"며 "군인들의 헌신이 제대로 존중받는 사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지역인재' 역차별에 부글부글…내가 이러려고 인서울했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