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K2, 작은 쓰레기까지 되가져오는 '클린백 챌린지' 실시

머니투데이
  • 오정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8.05 09: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2, 작은 쓰레기까지 되가져오는 '클린백 챌린지' 실시
아웃도어 브랜드 K2가 친환경 캠페인의 일환으로 '작은 쓰레기까지 되가져오기'를 실천할 수 있는 클린백을 나눠주는 '클린백 챌린지'를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K2 '클린백(CLEAN BAGK) 챌린지'는 '깨끗하게 자연을 되돌리자'는 의미의 CLEAN BACK과 쓰레기를 담을 수 있는 가방을 뜻하는 CLEAN BAG의 합성어로 아웃도어 활동의 터전인 자연을 보호하기 위해 지나치기 쉬운 작은 쓰레기까지 되가져오기 위한 클린백을 공유하는 취지로 기획됐다.

K2 클린백은 등산 배낭에 매달거나 가볍게 휴대하기 용이한 에코쌕으로 리사이클 소재로 제작됐다.

K2는 2017년 친환경, 필환경 산행의 일환으로 '흔적을 남기지 않는다'는 LNT(LEAVE NO TRACE) 지침에 따라 클린백 챌린지를 처음으로 실시해 클린백 1만2000개를 주요 등산로 입구에서 배포했다. 2018년부터는 2030 소비자들의 동참을 이끌기 위해 공식 채널을 통해 클린백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 클린백 챌린지는 K2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진행한다.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팔로우하고 이벤트 게시물에 좋아요 후 일상에서 쉽게 실천할 수 있는 친환경 활동을 댓글로 남기면 참여 가능하다. 추첨을 통해 총 200명에게 클린백을 증정하며, 참여 기간은 4일부터 15일까지다.

신선철 K2 마케팅팀 팀장은 "클린백 챌린지는 가져간 쓰레기를 클린백에 넣어 되가져와 무분별하게 버려지는 쓰레기를 줄이고자 기획됐다"며 "내가 가져간 쓰레기 외에도 남이 버린 쓰레기까지 가져옴으로써 자연보전 활동에 동참할 수 있는 이번 클린백 챌린지에 많은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文 "위기극복 넘어선 회복·재건…우리는 분명 해낼 수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