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위대한 도전 · 탐험정신 잊지 않겠습니다"

머니투데이
  • 전남=나요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8.06 11:0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전남교육가족들 장애산악인 고(故)김홍빈 대장 애도

장석웅 전남교육감 고 김홍빈 대장 빈소 조문 장면
장석웅 전남교육감 고 김홍빈 대장 빈소 조문 장면
전남교육청이 장애인 최초로 히말라야 8000m급 14좌 완등에 성공한 뒤 하산중 실종된 고(故) 김홍빈(57·희망전남교육 명예대사) 브로드피크 원정대장을 애도했다.

6일 전남교육청에 따르면 고 김홍빈 대장의 장례절차가 시작된 지난 4일부터 전남교육청 홈페이지 메인화면에 '잊지 않겠습니다. 희망전남교육 명예대사 김홍빈 대장의 명복을 빕니다'라는 추모 배너를 게시해 고인의 넋을 기리고 있다.

미디어포털 사이트인 '전남교육통'에도 '위대한 도전과 숭고한 탐험정신을 잊지 않겠습니다.'는 추모 메시지와 함께 (사)대한산악연맹이 운영하는 '온라인 분향소'를 링크해 방문자들의 비대면 조문이 가능토록 했다. 공식 SNS에도 추모 메시지를 탑재해 애도의 마음을 더했다.
또 무안군 삼향읍 어진누리길 청사 입구에도 '잊지 않겠습니다. 희망전남교육명예대사 김홍빈 대장의 명복을 빕니다'라는 추모문구와 고 김 대장의 생전 사진을 담은 현수막을 내걸어 전남교육가족의 슬퍼하는 마음을 전했다.

장석웅 전남교육감도 지난 5일 광주 서구 염주체육관에 차려진 고 김홍빈 대장 분향소를 방문, 고인을 추모하고 유가족을 위로했다.

장석웅 전남교육감은 "장애인의 몸으로 히말라야 8000m급 14봉우리를 완등하신 김 대장의 도전정신은 미래의 주역인 우리 아이들에게 '희망'을 주는 큰 가르침으로 영원히 기억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고 김홍빈 대장은 지난 2017년 전남교육청의 '희망전남교육 명예대사'로 위촉돼 전남 학생들의 '히말라야 희망학교' 원정 지원, '네팔 전남휴먼스쿨' 건립 지원, 학생 대상 특강 등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날벼락 위기 中 부동산…지방정부·서민이 벼랑끝으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