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女배구 호재! 브라질 탄다라, 도핑 위반 '귀국'... 4강 못 뛴다 [도쿄올림픽]

스타뉴스
  • 김동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3,387
  • 2021.08.06 12: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브라질 여자배구 대표팀 탄다라 카이세타(왼쪽). /AFPBBNews=뉴스1
브라질 여자배구 대표팀 탄다라 카이세타(왼쪽). /AFPBBNews=뉴스1
브라질 여자배구 대표팀 탄다라 카이세타(33)가 도핑 위반으로 귀국 조치됐다. 2020 도쿄 올림픽 준결승전에 뛸 수 없다. 한국에 호재다.

CNN 브라질은 6일(한국시간) "브라질 대표팀 탄다라 카이세타가 도핑 규정을 위반했다. 2020 도쿄 올림픽 전 실시한 검사에서 문제가 발생했다. 탄다라는 브라질로 돌아간다"고 전했다.

브라질올림픽위원회(COB)는 "브라질 도핑 관리국(ABCD)에서 탄다라의 규정 위반 통지를 받았다. 탄다라는 바로 귀국한다. 6일 열리는 한국과 올림픽 준결승전에 뛸 수 없다"고 밝혔다.

브라질배구연맹(CBV) 역시 "도핑 방지 규정 위반으로 인해 탄다라의 선수자격이 잠정 정지됐다. 통보를 받은 상태이며,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 현재 추가 절차를 기다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탄다라는 브라질 대표팀 공격수다. 지난달 25일 열린 한국과 경기에서 10점을 올렸다. 현 시점에서 브라질의 독보적인 에이스는 아니지만, 측면 공격수로 비중이 없는 선수도 아니다. 브라질의 2012 런던 올림픽 금메달 멤버이기도 하다.

COB에 따르면 올림픽 전인 지난 7월 7일 도핑 테스트가 있었고, 그 결과가 지금 나왔다. 탄다라에게 위반 사항이 발견됐다. 아직 구체적으로 무엇이 문제인지는 나오지 않았다.

한국 입장에서는 괜찮은 일이다. 브라질의 공격수 1명이 빠진다. 상대가 약해지는 것이 나쁠 리 없다. 한국은 6일 오후 9시 브라질과 4강전을 치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장기 성장성은 여전"…카카오 주운 개미들 언제 웃을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