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NCT 루카스는 남자 꽃뱀…가스라이팅 당했다" 전 여친 폭로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9,206
  • 2021.08.24 10:52
  • 글자크기조절
그룹 NCT 멤버 루카스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NCT 멤버 루카스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NCT 멤버 루카스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하는 누리꾼이 루카스가 연애할 때 돈을 전혀 쓰지 않는 '남자 꽃뱀'이었다고 폭로했다.

지난 23일 누리꾼 A씨는 트위터에 '루카스한테 가스라이팅, X뱀(남자 꽃뱀)질 당한 거 폭로함'이라는 제목으로 장문의 폭로글과 증거 사진을 올렸다.

A씨는 과거 수년 동안 루카스와 교제했다고 주장하며 "처음에 루카스가 내게 호감 표시하고 번호를 받아가서 연애를 하게됐다"며 "그런데 갑자기 스케줄 때문에 힘들다고 헤어지자고 하길래 악감정 없이 헤어졌다. 그런데 문제의 발단은 여기서부터"라고 글을 시작했다.

이어 "다음 날 루카스가 보고싶다고 친구로 지내자길래 그러자고 했다"며 "그런데 자기 쉬는 날마다 호텔이랑 내가 사는 아파트 찾아와서 돈이고 뭐고 모든 걸 다 내가 내게 했다. 물론 사귈 때도 마찬가지였다"고 주장했다.

또 "심지어 담배까지 사오라더라. 안 사온 날은 '왜 안 사왔냐 당연히 네가 사올 줄 알았다'며 본인은 연예인이라 밖에 나가서도 안 되고 카드 쓰면 매니저한테 걸린다고 했다"고 밝혔다.
A씨가 공개한 루카스 사진과 위챗 대화 내용 /사진=A씨 트위터 계정
A씨가 공개한 루카스 사진과 위챗 대화 내용 /사진=A씨 트위터 계정

A씨는 "내가 명품선물 자주 사줘서 처음엔 고맙다고 착용하더니 언제부턴가 이제 자기가 돈 좀 번다고 집이랑 차 사줄 거 아니면 주지 말라더라"며 "자기 이해해주는 사람은 나밖에 없다고 가스라이팅도 했다"고 주장했다.

또 "바빠서 헤어지자면서 굳이 나한테 '네가 팬 같아서 싫다', '앞으론 아이돌 팬 같은 거 하지 마라' 등 상처되는 말을 너무 많이 들어서 한동안 우울증까지 왔다"며 "너무 좋아했어서 연애하면서 단 한 번도 같이 사진 찍자 한 적 없고 도촬한 적 없고 친구 포함 그 누구에게도 말한 적 없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최근 (루카스가) 중국 갔을 때도 계속 이런식으로 연락하다가 한 달 전쯤 괘씸해서 내가 고소하겠다고 하니까 다음 날 바로 카카오톡 탈퇴하고 번호도 바꿨다"며 "X뱀질 당하면서 사귀었는데 차라리 팬으로 남을 걸 후회한다"면서 글을 마무리했다.

A씨는 루카스와 중국 모바일 메신저 위챗으로 대화한 내용을 캡처한 사진, 루카스가 A씨에게 보낸 음성과 사진, 호텔 예약 내역 등을 증거로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루카스가 비행기 안에서 찍은 셀카, 손가락에 반지를 낀 모습 등이 담겼다. 음성에서는 한 남성이 '나 이제 씻었어. 준비해야 돼'라고 말한다.

해당 폭로글에 누리꾼들은 "가스라이팅은 증거 안 나왔으니 모르겠고 남자친구로서 별로인 건 맞는 듯", "팬 같은 거 하지 말라는 건 팬들 혐오 아니냐", "돈도 잘 벌면서 뭘 계속 여자친구보고 사오라 그러냐" 등 반응을 보였다.

한편, 루카스는 이같은 주장에 아직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개월새 5억 '폭락'…'영끌족 성지' 노원, 절망만 남아[부릿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