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유엔이, 메타버스 기반 '재난 안전관리 솔루션' 개발

머니투데이
  • 김태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9.07 07: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메타버스 기반의 '재난 안전관리 솔루션'으로 산업 현장을 점검하는 모습/사진제공=유엔이
메타버스 기반의 '재난 안전관리 솔루션'으로 산업 현장을 점검하는 모습/사진제공=유엔이
재난관리 솔루션 기업 유엔이(대표 여욱현)가 최근 메타버스 기반의 '재난 안전관리 솔루션'을 개발했다고 7일 밝혔다.

메타버스 기반 '재난 안전관리 기술'은 관리자가 시설의 운영, 관리, 점검, 교육 등의 활동을 가상 공간에서 수행할 수 있도록 돕는 솔루션이다. 광범위한 지역을 가상 공간에서 관리할 수 있어 시간과 비용을 절약할 수 있다.

업체 측은 "메타버스 기반의 기술 구현을 완료한 만큼 산업 현장에 시범 적용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면서 "솔루션이 상용화되면 관리자가 위험한 현장에 투입돼 발생하는 인명 사고의 위험을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가상 공간이기 때문에 현실에서 훈련하기 어려웠던 다양한 위기 상황을 시뮬레이션으로 구현해 체감형 대응 교육도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유엔이 관계자는 "안전관리 대상인 '공간'과 '설비'를 디지털 세계에 동일하게 구현하기 위해 IoT(사물인터넷) 센서로 현장 데이터를 수집한다"며 "수집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가상 공간을 구현해 관리자가 현장에 나가지 않고 중앙 센터에서 현장을 점검·순찰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유엔이는 지난 6월 센서 전문기업 ㈜센코에 인수됐다. 이로써 유엔이는 재난 안전 분야에서 데이터 수집·분석 서비스까지 그 영역을 넓히며 통합 서비스 환경을 구축하게 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달·우주 탐사 협력' 극대화, 한미정상회담 의제 오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