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허이재 "성관계 요구" 폭로에…가해자 지목된 남배우 팬클럽의 반박

머니투데이
  • 신정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45,541
  • 2021.09.12 08: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28
배우 허이재/사진=이기범 기자, 디시인사이드 남자연예인 갤러리 캡처
배우 허이재/사진=이기범 기자, 디시인사이드 남자연예인 갤러리 캡처
배우 허이재가 과거 드라마 촬영 중 상대 남자 배우에게 성관계를 요구당했다고 폭로한 가운데, 가해자로 지목된 배우 측 팬클럽이 성명서를 발표했다.

지난 11일 디시인사이드 갤러리 남자연예인 갤러리는 "현재 배우 A에 대한 무분별한 억측이 난무하고 있어, 너무나도 참담한 심정을 금할 길이 없기에 공식 성명문을 발표한다"며 "A는 자선, 재능기부 행사 등 지속적인 선행을 펼치면서 타의 귀감이 되었다"라고 했다.

이어 "팬들은 누구나 볼 수 있는 온라인 공간에서 영상, 게시글 또는 댓글 등을 통하여 근거 없는 사실을 유포하거나 욕설과 모욕 등 사람의 명예를 훼손하여 피해 당사자로 하여금 형언할 수 없는 고통을 주는 심각한 범죄행위를 묵과할 수 없다"며 "온라인상에서 허위의 사실을 생성하여 전파하는 것은 물론이고, 남이 생성한 허위사실을 동영상, 게시물 등으로 유포하는 행위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및 형법상 명예훼손죄 등에 해당하는 범죄행위로서 형사처벌의 대상"이라고 경고했다.

또 "A의 팬들은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여 A의 명예를 훼손하고 심각한 욕설과 모욕적인 발언으로 한 남성의 인격을 말살하는 자들의 범죄행위를 끝까지 추적하고, 지속적으로 감시하여 그 어떠한 선처나 관용 없이 형사고소,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 등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배우 허이재, 크레용팝 웨이(오른쪽)/사진=유튜브 채널 '웨이랜드' 캡처
배우 허이재, 크레용팝 웨이(오른쪽)/사진=유튜브 채널 '웨이랜드' 캡처

앞서 허이재는 지난 10일 유튜브 채널 '웨이랜드'에 '여배우가 푸는 역대급 드마라 현장 썰 (머리채, 또라이 배우..ㅎㄷㄷ)'에서 드라마 촬영 당시 상대 배우의 갑질 일화를 공개해 파장을 일으켰다.

허이재는 "그 유부남 배우분이 결정적인 내 은퇴 계기였다"며 "작품에서 파트너였는데 처음엔 너무 잘해줬다. 그러다 어느 날 '너는 왜 오빠한테 쉬는 날 연락을 안 하니?'라고 하더라"라고 떠올렸다.

그는 "당시 내가 순수할 때여서 '오빠 우리 매일 만나고 있고 하루 중에 20시간을 보는데 연락할 시간도 없잖아요'라고 했다"며 "그랬더니 그분이 '아는데 모르는 척하는 건가. 진짜 모르는 건가' 이런 표정으로 아무 말도 안 하고 갔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때부터 슬슬 시작됐다. 촬영장에서 '야 이 X같은 X아. 야 이 XXX야' 매일 이러더라. 그분은 지금도 잘 활동 하고 있다"고 말했다.

허이재는 "어느날 그분 대기실로 들어갔는데 '사람들이 우리 드라마 보고 너랑 나랑 연인 사이 같지가 않대'라고 하더라"라며 "내가 죄송하다고 했더니 '연인 같아지려면 같이 자야된다'고 했다"고 회상했다.

이어 "너무 놀래서 가만히 있었더니 '너는 그러기 싫지?'라고 묻길래 '네 그러기 싫어요'라고 했다"며 "그랬더니 '그러니까 이 X 같은 X아 잘하라고. 너 때문에 연기에 집중을 못 하잖아 이 XXX아' 이러면서 다시 욕하기 시작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그전까진 온 힘을 다해서 연기를 했는데 그 일이 있고 난 후 정신적으로 힘들어 살짝 내려놓게 됐다"며 "아무도 나를 도와주지 않아서 (드라마가) 끝나기만을 빌었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7월부터 테슬라 손절했는데…'천슬라' 배아픈 서학개미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